인제군, 올해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최우선 목표로!
인제군, 올해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최우선 목표로!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0.02.03 0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제군이 올해 교육비 걱정 없이 자녀를 키울 수 있는 교육환경 조성을 위해 장학금을 확대하고 총 43개 학교에 42억원의 교육경비를 지원한다.

교육의 기본적 경비인 친환경학교급식지원 12억원, 고등학교 무상교육비 지원 6천만원, 고등학교기숙사운영비지원 1억7,400만원, 중․고등학생 교통비 지원 8천만원, 초등돌봄교실 과일간식지원 2천8백만원으로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최우선의 목표로 삼고 있다.

또한 학생의 적성과 특기에 맞는 학교평생교육 방과 후 프로그램 지원 3억2천만원, 방과 후 초등영어 스마트리잉글리쉬 3천만원, 중국어 프로그램 1천7백만원, 서울대학교 자연과학캠프운영 1천만원, 청소년이 마음 놓고 뛰어노는 교육환경 조성을 위한 행복교육지구사업 2억원, 드림하이페스티벌 9천만원이 지원된다.

이밖에도 글로벌 국제화시대에 발맞춰 국제적마인드를 함양한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청소년해외문화체험 및 어학능력신장 프로그램 1억6천만원을 지원, 향토인재 양성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또한 군은 지난해 교복비 지원조례를 제정하고, 관내 중·고등학교 1학년 신입생 및 전입생 500여명에 대해 1억 6천만원의 예산을 들여 동복 1벌, 하복 2벌 교복비를 지원하며 학부모의 경제적 부담을 덜고 학생들에게 균등한 교육여건 제공에 나서고 있다.

이와 함께 올해는 행복지구사업으로 초․중․고등학교에서 학교 자율편성에 의한 특색 있는 학교만들기 프로젝트의 공모사업을 신청 받아 총 20개교 9천 3백만원을 지원해 학생들이 다양한 체험과 경험을 통해 전인격적 인성을 갖춘 인재 성장에도 집중 투자한다.

인제군 관계자는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관내 주소를 둔 중․고교생이면 누구나 사실상 무상 교육을 지원하고 있다.”며 “다양한 프로그램 교육을 통해 지역으로 인구유입 효과는 물론 지역발전을 견인 할 수 있는 인재육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