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년간 어린이 영어 뮤지컬만...극단 '서울'이 만든 재미와 감동의 무대!
24년간 어린이 영어 뮤지컬만...극단 '서울'이 만든 재미와 감동의 무대!
  • 고득용 기자
  • 승인 2019.12.27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극단<서울>이 선보이는 어린이 영어 뮤지컬 셰익스피어 “십이야”가 오는 1월 9~12일 정동에 위치한 이화여고 100주년 기념관 화암홀 에서 공연된다.

십이야 공연포스터 / 고득용기자 ⓒ뉴스타운
십이야 공연포스터 / 고득용기자 ⓒ뉴스타운

극단<서울>은 1995년 창단된 극단으로 국내에서 매년 2회의 정기공연과 특별공연 그리고 해외공연을 진행해 왔다.

2020년 1월 겨울방학에 선보이게 될 영어 뮤지컬 “십이야”는 “한여름 밤의 꿈”, “로미오와 줄리엣”, “말괄량이 길들이기”, “베니스의 상인” 에 이은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바라본 극단<서울>의 셰익스피어 시리즈 중에 하나이다.

“십이야”는 쌍둥이 남매를 둘러싼 좌충우돌 사랑이야기로 오시노 공작을 사랑하는 바이올라, 바이올라를 사랑하는 올리비아, 올리비아를 사랑하는 오시노 공작, 그리고 앤드류의 사랑 이야기다.

극단<서울>의 영어뮤지컬 “십이야” 가 기대를 모으는 이유는 성인배우가 아닌 미래 문화를 책임질 아동, 청소년 배우들이 공연을 펼친다는 것이다. 전문 배우 못지않은 열정을 지닌 아동 청소년 배우들의 열연에 감동과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

라이브 클래식 연주와 함께 하는 아름다운 음악과 독창적인 안무로 어린이와 가족 관객들에게 올 겨울방학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것을 기대한다.

또한 한글자막이 제공되기에 편하게 작품을 이해하면서 공연을 즐길 수 있을 것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