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제약 유승필 회장, 자서전 “아이 러브 유유” 출간
유유제약 유승필 회장, 자서전 “아이 러브 유유” 출간
  • 심상훈 기자
  • 승인 2019.09.23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여년에 걸쳐 작지만 빛나는 다이아몬드 같은 기업을 만들고자 했던 자전적 스토리

유유제약 유승필 회장이 ‘작지만 빛나는 다이아몬드’ 같이 내실 있는 기업을 만들고자 노력했던 본인의 삶과 가족, 기업 경영 이야기 등 자전적 스토리를 담은 에세이를 출간했다.

저자 유승필 회장은 이 책에 세간에 알려지지 않은 유유제약 이야기뿐만 아니라 개인사, 가족사, 교수가 꿈이었지만 운명처럼 가업을 받아들인 기업가 이야기까지 솔직하고 담백하게 담았다. 큰아버지(유일한 박사)의 도움으로 프로펠러 비행기를 타고 오른 미국 유학길, 어떻게 16개월 만에 재정학 석사 학위를 받았는지, 김중업건축박물관이 된 안양공장을 안양시에 매각한 사연, 16년간 주말마다 아버지에게 따로 경영 수업을 받은 이야기 등 30년간 기업을 이끌어 온 한 기업가의 삶이 파노라마처럼 펼쳐진다.

꿈을 이루기 위해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고 때로는 현실의 벽 앞에 고뇌하는 유승필 회장의 휴먼 스토리를 통해 저자와 동시대를 영위했던 세대는 물론 젊은 독자 층까지 넓은 세대를 아울러 재미있고 쉽게 읽힐 수 있는 책을 만들었다.

저자 유승필 회장은 이 책을 통해 “보다 많은 대중들과 후대 사람들에게 유유제약의 역사를 말씀드리고, 기록하고 싶다는 마음으로 이번 출판 작업에 임했다.”라고 말했다.

정운찬 전 서울대학교 총장은 “내가 컬럼비아 대학 경영대학원 화폐금융경제학 교수로 뉴욕 생활을 시작했을 때부터니 40여 년 인연이다. 그는 늘 학문할 때의 모습 그대로였다. 유승필 회장은 참으로 성실하게, 타협하지 않는 자세로 경영을 해 왔다. 그 결실을 이 책에서 다시금 확인한다.” 고 추천사를 남겼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