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임명, 검찰 장악 완료 선언
윤석열 임명, 검찰 장악 완료 선언
  • 성재영 기자
  • 승인 2019.07.1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국회 무시한 오만과 고집불통에 개탄
윤석열 검찰총장.
윤석열 검찰총장.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윤석열 후보자를 검찰총장에 임명했다.

자유한국당은 즉각 반발했다.

한국당은 이날 논평을 통해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각종 의혹과 자격 논란으로 사실상 부적격 판정된 인사를 청문 보고서 채택 없이 임명 강행하는 것이 벌써 열여섯 번째에 달할 정도로 국민과 국회를 무시한 오만과 고집불통 인사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또한 “국회 인사청문회를 왜 하는지 모를 지경”이라고 고개를 저었다.

한국당은 “윤 후보자는 청문과정에서 온 국민을 상대로 하루 종일 일관되게 거짓말과 위증을 자행했는데, 검찰총장이라는 공직의 무게감과 그 중요성을 고려하지 않더라도 거짓말 그 자체로 이미 국민에 의해 부적격 판단을 받은 사람”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윤 후보자가 낙마할 경우, 벌써부터 법무부장관에 지명된 양 온갖 추태를 마다 않는 조국 민정수석의 장관 기용이 어려워질 것이라는 우려 때문에 임명을 강행할 수밖에 없다는 분석은, 윤 후보자의 임명이 후보자의 도덕성과 검찰개혁 등 업무능력이 아닌 오직 정치적 판단에 따른 것임을 알 수 있다고 비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