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이미선 집착하는 이유가 이것?”
“文 대통령, 이미선 집착하는 이유가 이것?”
  • 성재영 기자
  • 승인 2019.04.17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언주 ”임기 중 탄핵 대비해 임명 강행하려는 거냐?“
이언주 의원.
이언주 의원.

이언주 의원은 17일 “이미선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자도 이해가 가지 않고, 그를 추천한 조국 민정수석이나 내정한 문 대통령이나 참으로 연구대상”이라고 비판했다.

이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국민들 대다수가 부적격이라 하고 국회에서도 기가 차서 할 말을 잃은 후보를 진짜 강행 임명하려는 거냐”며 “왜 그렇게 집착하는가”라고 물었다.

이 의원은 “왜 대통령이 이렇게 집착하는지, 대통령이 이렇게 헌법정신과 국민을 우습게 보는 걸 보니 대통령이 탄핵대상이 될 수도 있다는 두려움이 있는 것 아니냐”고 물었다.

이어 “그래서 임기 중 탄핵될 경우를 대비해 자신의 헌법위반 사유를 냉철하게 판단하지 않고 맹목적으로 진영논리에 갇혀 방어해줄 재판관을 한 사람이라도 더 임명해 둬야 하는 것이냐”고 날을 세웠다.

이 의원은 “이렇게 주권자인 국민을 무시하고 멋대로 하면 당신이 든 촛불은 곧 당신을 향할 것”이라며 “그때의 촛불은 과거보다 더 거셀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갈수록 인사청문회에서 본 후보자들의 민낯에도 불구하고 문 대통령이 뻔뻔하게 임명을 강행하는데 대해 국민들은 지쳐간다”며 “역대 어느 정권보다도 최악의 불통정권이라는 평가가 대세가 되었다”고 질타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