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만 13세 청소년 진로체험 행복카드 적극 지원 나서
여수시, 만 13세 청소년 진로체험 행복카드 적극 지원 나서
  • 홍의현 기자
  • 승인 2019.02.22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월부터 중학교 1학년 등 2,400여 명 대상…연 10만 원 포인트 카드 지원
- 청년 창업, 아쿠아리스트, 바리스타 등 다양한 진로·직업체험 기회 제공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는 3월부터 관내 중학교 1학년 학생 등 2,400명에게 청소년 진로체험 행복카드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여수시에 주소를 둔 중1 학생과 만 13세 학교 밖 청소년이다.

행복카드는 포인트 충전 방식으로 1인당 상·하반기에 5만 원씩, 10만 원이 지원된다.

체험처는 아쿠아리스트, 바리스타, 청년 창업 등 74개소며, 카드는 오는 3월부터 학교와 읍··동 주민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체험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청소년이 다양한 진로직업을 경험할 수 있게 하겠다많은 청소년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체험처는 행복카드 홈페이지(http://ys.purmee.kr)에서 확인할 수 있고, 자세한 내용은 여수시행복교육지원센터(061-659-4706/5215)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