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목포시 , 제1회 섬의 날 기념행사 공동개최 협약 맺어
신안군-목포시 , 제1회 섬의 날 기념행사 공동개최 협약 맺어
  • 홍의현 기자
  • 승인 2019.01.23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안군과 목포시는 제1회 섬의 날 기념행사를 공동으로 개최하기로 21일 신안군청에서 박우량 신안군수와 김종식 목포시장이 공동 개최 합의문에 서명했다.

매년 88월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섬의 날 기념행사가 올해 처음으로 열리며 제1회 개최지로 전라남도가 결정됐다. 이에 따라 신안군과 목포시는 전국의 30%를 차지하는 섬과 기념일 제정을 위한 기여도, 섬마다 다양한 문화와 특색이 타 지역에 비해 월등히 존재하는 만큼 제1회 기념행사 개최지로 명분과 타당성이 충분하다고 판단되어 공동유치하기로 하였다.

또한 신안군과 목포시는 다양한 형태의 섬 자원과 문화를 연계한 섬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앞으로 천사대교 개통과 해상케이블카 운행 등으로 관광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어 이에 대비한 관광상품을 공동으로 개발하여 지역사회 발전과 소득 창출에 기여하고, 섬의 날 행사 유치를 계기로 명실상부한 서남해안권의 관광일번지로 발돋음 할 토대를 마련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나아가 신안군에는 국립 섬 박물관을 목포시에는 섬 문화 플랫폼 및 국립 섬 발전연구진흥원을 유치하는데 협력하고 또한 제1회 국제 섬 엑스포 공동유치에도 힘쓰기로 하였다.

박우량 군수와 김종식 시장은 섬의 날의 취지, 국가기념일 제정 기여도 등을 고려하면 제1회 기념행사는 신안과 목포에서 열리는게 마땅하다고 의견을 같이하고 기념행사를 유치하는데 총력을 다하겠다고 했으며, 개최지로 확정되면 성공적인 기념행사로 기억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다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