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통령' 강형욱, 포틀럭 파티로 이웃을 잇는다!
'개통령' 강형욱, 포틀럭 파티로 이웃을 잇는다!
  • 고득용 기자
  • 승인 2018.11.06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예술위원회, 8일 이웃 간의 소통을 위한 세 번째 인문소풍 진행 -

▲ 명예멘토 강형욱 사진 ⓒ뉴스타운

반려견 행동전문가 강형욱이 원주 시민들의 명예멘토가 되어 오는 11월 8일(목) 원주 문화공간 낭만섬으로 ‘인문소풍’을 떠난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 이하 예술위원회)가 주관하는 ‘인문소풍’은 사회 저명인사들이 일일 명예멘토가 되어 일상적인 공간에서 벗어나 참가자들과 함께 다양한 삶의 이야기를 나누며 소통하는 행사다.

이번 세 번째 인문소풍은 ‘반갑습니다, 처음 뵙겠습니다’라는 제목으로 명예멘토와 멘티가 음식을 가져와 나누어 먹으며 소통하는 포틀럭 파티* 형식으로 진행된다.

* 포틀럭 파티: 참석자들이 자신의 취향에 맞는 요리나 와인 등을 가지고 오는 북미식 파티

현실적인 조언으로 반려견 보호자들의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는 강형욱은 원주 시민들의 멘토가 되어 ‘이웃과의 소통’을 주제로 이웃 간의 사소한 분쟁을 재치 있고 지혜롭게 해결할 아이디어를 나눌 예정이다.

명예멘토가 된 강형욱은 “저도 이웃 간의 관계에 많은 어려움을 느끼는데, 다른 사람들은 이웃 간의 관계를 위해 어떤 배려를 하고 있고, 받고 싶어 하는지 궁금하다”며, “이번 인문소풍을 통해 다양한 생각과 다른 삶을 살아온 사람들과 소통할 수 있는 힌트를 얻을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