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 모범 다문화가정, 추석 앞두고 설레는 마음으로 고향방문
경북도의 모범 다문화가정, 추석 앞두고 설레는 마음으로 고향방문
  • 이강문 대기자
  • 승인 2018.09.17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가정 95명에 왕복항공권, 체재비 전달 및 환송행사 개최한 경북도

▲ 다문화가족 모국방문 항공권 전달 및 환송 ⓒ뉴스타운

경북도는 추석을 앞두고 농협중앙회 경북지역본부와 함께 17일 도청 다목적홀에서 모범 다문화가정이 친정에 다녀올 수 있도록 가족 왕복항공권을 전달하고 환송행사를 가졌다.

모범 다문화가정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농촌에 모범적으로 정착한 가정으로 입국 3년 이상 된 결혼이민 여성 가운데 농업종사, 결혼기간, 자녀 수, 시부모 봉양여부 등을 종합적으로 선정하였으며, 이번에는 25가정 95명이 모국을 방문하게 된다. 또한 결혼이민여성 본인뿐만 아니라 배우자와 자녀도 함께 고국을 방문할 수 있도록 가족왕복항공권과 체재비도 각 가정에 70만 원씩 지원한다.

이날 개최된 행사에서는 농협중앙회 경북지역 본부장과 경북도 새살림장학회 이사장이 참석해 모국방문을 축하하고 대한민국에서 제2의 인상을 개척중인 결혼이민여성을 위로하고 격려했다.

경북도는 지난 2007년부터 농협재단의 지원으로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이고 성공적인 농촌정착을 지원하고 다문화가족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다문화가족 모국방문 항공권 전달을 했으며 지난해까지 총294가정 1,140명이 혜택을 받았다.

경북농협본부장은 “결혼이민여성들이 고국의 가족과 따뜻한 정을 나누는 행복한 고향방문이 되었으면 한다”며 “이들이 우리 농촌에서 성공적으로 정착해 안정되게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경북도 여성가족정책관은 “장기간 모국의 부모님을 만나지 못하는 이민여성들에게는 가족과 함께하는 이번 고향방문이 정말 값지고 소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경북도는 결혼이민여성들이 도민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열심히 살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