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한달살기, 비양도가 보이는 한림이 최적지
제주 한달살기, 비양도가 보이는 한림이 최적지
  • 한주성 기자
  • 승인 2018.07.20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구석구석을 누비며 제주 생활 체험하는 제주 한림 비슬휴림 한달살이

▲ 협재해수욕장 전경 ⓒ뉴스타운

이국적인 청정 자연과 다양한 즐길 거리, 볼거리가 어우러진 제주도는 누구나 사랑하는 국내 최고의 휴양지로 손꼽힌다.

▲ 월령 선인장 군락지 ⓒ뉴스타운

제주도가 서울의 약 3배에 달하는 면적임을 감안할 때, 2박 3일이나 3박 4일의 제주여행은 유명 관광지만 돌아도 빡빡한 일정이다.

이런 타이트한 일정이 아니라 제주 한달 살기는 피곤한 일정을 피해 제주도 구석구석을 누비며 제주 생활을 체험할 수 있다.

▲ 이호테우해변 ⓒ뉴스타운

제주 한달살이를 하는 사람 중에는 약 360개의 제주 오름을 매일 찾아가는 사람도 있고, 도서관에서 책을 빌려 20-30권을 읽는 사람, 낚시, 골프 등의 레저를 즐기는 사람 등 그날 그날 맘 내키는 데로 결정하며 여유로운 제주 생활을 즐기고 있다.

또한 한 달 살기는 기존의 삶의 터전을 모두 버려야 하는 부담은 없으면서 반이주민의 느낌은 만끽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다.
제주의 멋과 운치를 제대로 만끽하고 싶다면 인파로 붐비는 관광지를 피해 고즈넉한 쉼터를 찾는 것이 중요하다.

▲ 제주 한림 비슬휴림에서 바라본 비양도 ⓒ뉴스타운

제주시 한림읍 동명리에 위치한 제주도 한림 '비슬휴림'은 도심 속 공해와 소음에서 벗어나 편안한 휴식을 꿈꾸는 이들에게 더할 나위 없는 제주도 한달살기 장소이다.

▲ 제주 한림 비슬휴림에서 바라본 동명리 풍경 ⓒ뉴스타운
▲ 제주 한림 비슬휴림 전경 ⓒ뉴스타운

동명리는 한림읍 지역의 상수원이 위치하고 있을 만큼 깨끗한 식수를 품고 있는 마을로서 과거 "水流川"이라 불릴 만큼 샘이 풍부할 뿐 아니라 한림항 주변에 위치하여 풍부한 해산물을 생산하고 있으며 산간으로는 귤밭이 넓게 펼쳐져 있어 산과 바다를 동시에 볼 수 있는 마을이다.

▲ 제주 한림 비슬휴림 ⓒ뉴스타운
▲ (사진 위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제주 한림 비슬휴림 거실, 방1(안방), 방2, 방3 ⓒ뉴스타운

동명리에 위치한 제주도 한림 '비슬휴림'은 총 16세대 단일평형(31평형), 4층 복층 4세대(41평형), 4 Bay 구조로 이루어진 신축 빌라이다.

▲ 제주 한림 비슬휴림 - 주방 및 다용도실 ⓒ뉴스타운
▲ 제주 한림 비슬휴림 - 복층 ⓒ뉴스타운

방 3개, 화장실 2개, 주방, 다용도실, 거실로 이루어진 구조로 에어컨, 냉장고, 세탁기, TV, 침대 등 한달살기에 필요한 모든 것들이 풀옵션으로 구비되어 있다.

▲ 제주 한림 비슬휴림 (좌)거실 화장실 (우)샤워기 ⓒ뉴스타운
▲ 제주 한림 비슬휴림 (좌)안방 화장실 (우) 안방 화장대 ⓒ뉴스타운

인근에 국제학교, 한림초, 한림중, 한림고, 대형마트(한림 하나로마트), 은행, 병원 등의 생활 인프라가 잘 갖추어져 있어 편리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다.

▲ 협재해수욕장에서 바라본 비양도 ⓒ뉴스타운
▲ 애월 올레길 ⓒ뉴스타운

주변 관광지로는 협재해수욕장, 금능해수욕장, 한림공원,더마파크(승마체험),성이돌목장, 쌍용동굴, 협재동굴, 금능석물원, 드라마대장금촬영지, 드라마러빙유촬영지, 봄날촬영지, 드라마 허준촬영지, 협재포구, 금능포구, 옹포리포구, 신화테마파크, 항공우주박물관, 그리스신화박물관, 놀라운트릭아이미술관, 라온ZOO, 이랜드뮤지엄, 명월진성, 비블리아성서식물원, 명월대, 새별오름, 남송이오름, 거린오름, 도너리오름, 느르지오름, 북오름, 누운오름, 정물오름, 제주돌마을공원 등이 있다.

▲ 제주시 구좌읍 김녕성세기해변 ⓒ뉴스타운

또한 주변에 라온GC, 블랙스톤CC, 캐슬렉스GC, 에버리스GC 등 골프장이 있어서 골프를 좋아하고 제주 한 달살기를 희망하는 사람들에게는 최적의 위치라 하겠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