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안중유소년야구단, 전국대회 우승
평택시안중유소년야구단, 전국대회 우승
  • 이종민 기자
  • 승인 2018.05.10 2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단 3년, 감격의 첫 우승

▲ ⓒ뉴스타운

경기도 평택시안중유소년야구단(유영대 감독)이 지난 9일 막을 내린 2018 국토정중앙 양구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 참가해 창단 3년만에 첫 우승의 감격을 누렸다.

대한유소년야구연맹(회장 이상근)이 주관한 이번 대회는 2014년부터 5회째 열리는 유소년야구 대회가 지난 5월 5일부터 9일까지 개최됐다. 이 경기는 양구 하리야구장 등 8개 구장에서 치렀으며 전국에서 108개 팀 총 1,500여명이 참가해 국내 최대 규모의 유소년야구 축제가 됐다.

경기는 예선 조별리그를 거쳐 결선 토너먼트로 치러진 이번 대회에서 평택시안중유소년야구단은 예선에서 강원도 양양군유소년야구단을 7대0, 충남 아산시유소년야구단에 추첨승, 인천 계양구유소년야구단을 0대6 등 2승1패의 성적으로 12강전에 진출하여 경기 화성시유소년야구단을 5대1, 8강에서 예선전에 패했던 우승후보 인천 계양구유소년야구단과 5:5 추첨승을 통해 4강에 진출하여 서울 노원구유소년야구단을 11대5로 물리치고 결승에 올라 경기 호평라온유소년야구단을 4대2로 이겨 대망의 우승을 차지했다.

대회는 총 5개 리그로 진행됐으며 최종 경기 결과는 △ 새싹리그(7세~초3) 우승 - 경기 KT위즈유소년야구단(이효곤 감독), 준우승 - 경기 남양주시유소년야구단(허성규 감독) △ 꿈나무리그(초4~초5) -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권오현 감독), 준우승 - 경기 KT위즈유소년야구단(이효곤 감독) △ 유소년리그(초6~중1) 청룡 우승 - 경기 김포시유소년야구단(원현묵 감독), 준우승 - 서울 도봉구유소년야구단(김종진 감독) △ 유소년리그(초6~중1) 백호 우승 - 경기 평택시안중유소년야구단(유영대 감독), 준우승 - 경기 호평라온유소년야구단(윤종관 감독), △ 주니어리그(중2~고3) 우승 - 경기 의정부시주니어야구단(조남기 감독), 경기 광주시태전주니어야구단(이정구 감독)이 각각 우승, 준우승을 차지했다.

최우수선수상은 새싹리그 오상열(경기 KT위즈유소년야구단), 꿈나무리그 문예한(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유소년리그 청룡 손지호(경기 김포시유소년야구단), 유소년리그 백호 송태수(경기 평택시안중유소년야구단), 주니어리그 강민식(경기 의정부시주니어야구단), 감독상은 새싹리그 이효곤(경기 KT위즈유소년야구단), 꿈나무리그 권오현(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유소년리그 청룡 원현묵(경기 김포시유소년야구단), 유소년리그 백호 유영대(경기 평택시안중유소년야구단), 주니어리그 조남기(경기 의정부시주니어야구단), 감독이 수상했다.

특히, 이번 대회에 창단 첫 우승을 차지한 유영대 감독은 “중앙대 수석코치를 10년간 하면서 여러 차례 우승 경험이 있지만 창단 3년만에 첫 우승이라 더 감격스럽고, 힘든 여건인데도 불구하고 야구장 제공 등 운동할 여건을 만들어주신 평택시 관계자분들과 그동안 힘든 훈련을 즐겁게 이겨낸 우리 선수들과 학부모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대한유소년야구연맹의 이상근 회장은 “이번 양구대회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유소년야구 저변 확대를 확실하게 경험할 수 있는 성공적인 대회였으며 순창군에 이어 양구군에서도 유소년야구 대회를 통해서 부족한 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야구장을 착공하게 되어 보람이 있었다”며 “특히 야구 뿐만아니라 우리나라 스포츠 발전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동시에 가능하게 해 주신 양구군 전창범 군수님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