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대
이혜리 기자  |  newstown@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1.07  15:37:28
   
▲ HDR10+ 인증 로고와 HDR10+ 진영에 합류한 5개 회사의 로고 ⓒ뉴스타운

삼성전자가 HDR(High Dynamic Range) 표준 기술의 주도권을 잡기 위해 ‘HDR10+(HDR10플러스)’ 생태계 확산에 총력을 기울인다.
 
삼성전자•20세기폭스•파나소닉 3社는 작년 9월에 ‘HDR10+’ 동맹을 결성하고 지난 4일(현지 시간) ‘HDR10+ 테크놀로지(HDR10+ Technology.LLC)’라는 합작회사 설립과 ‘HDR10+’ 인증•로고 운영 프로그램 등을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업계 참여 독려와 기술 지원을 적극적으로 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의 주요 내용은 ▲기술•테스트 상세 사양 정의, ▲인증 로고 제공과 사용 가이드, ▲관련 특허 공유, ▲제3자 공인 테스트 기관을 통한 기기 인증 등이며 로고와 기술 사용료는 무료다.
 
삼성전자는 작년 12월 아마존과 함께 업계 최초로 ‘HDR10+’를 적용한 프리미엄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출시한 데 이어, 4일 미국 할리우드 영화사 '워너브라더스(Warner Bros.)'와 손잡고 'HDR10+' 적용 콘텐츠를 확대하는 파트너십을 맺었다.
 
워너브라더스 홈 엔터테인먼트 짐 뷔트리히(Jim Wuthrich) 사장은 “올해 개봉 예정작 포함 75편의 워너브라더스 영화들을 ‘HDR10+’ 기술을 통해 원작자가 의도한 섬세한 표현과 선명한 색감 그대로 전달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워너브라더스는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차세대 홈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삼성전자는 세계적인 TV 제조사, 헐리우드 영화사, OTT•게임 제작사 등 관련 업계와 다각적인 협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전무는 “현재 업계 여러 회사들이 ‘HDR10+’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어 긴밀히 협업하고 있다"며, “올해가 HDR10+ 생태계 확산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혜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