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그린월드어워즈’ 금상 수상
순천시, ‘그린월드어워즈’ 금상 수상
  • 심광석 기자
  • 승인 2017.12.12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한 생태도시 세계적 인정

순천시(시장 조충훈)가 지속가능한 생태 도시임을 다시 한 번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시에 따르면, 11일(현지시간) 두바이에서 개최된 ‘그린월드어워즈(The Green World Awards)’ 시상식에서 순천시는 세계적 친환경 우수 도시로 금상을 수상했다.

2014년 영국 런던에서 처음 개최된 그린월드어워즈는 영국 비영리단체인 ‘The Green Organization’이 주관하고 영국 환경청이 공인하는 상으로, 전 세계를 대표하는 친환경 우수 사례를 선정하여 각국의 친환경 실천을 독려하기 위한 국제적 환경상이다.

이날 시상식에서 사회자는 “순천시는 멸종위기종 흑두루미의 자랑스러운 고향이다”고 생태대표도시 순천을 소개했다.

순천시는 지난해 순천만 보전에서 순천만국가정원 조성까지의 사례를 통해 생태계의 보전만으로도 지속가능한 도시 성장의 원동력이 될 수 있음을 보여준 생태보전 정책이 높은 평가를 받아 ‘그린애플어워즈’ 금상을 수상함에 따라 금번 ‘그린월드어워즈’ 수상기관 후보에 올랐으며 금상 수상을 계기로 다시 한 번 지속가능한 생태 도시임을 확인하게 됐다.

한편, 수상기관의 우수 사례가 게재된 The Green Book은 아마존닷컴(Amazon.com)을 통해 판매가 되고 있으며, 여러 우수대학 및 웹사이트를 통해 소개되고 있다.

조충훈 시장은 “순천의 생태와 문화의 가치로 도시의 품격을 높여 시민의 행복지수와 자긍심을 끌어 올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