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사회/환경사회일반
대학생 환경단체 '대자연', 세계 그린 대사로 위촉지구온난화로 파괴된 생태계를 복구하는 노력에 기대
최명삼 기자  |  c12210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14  05:55:39
   
▲ ⓒ뉴스타운

대학생 환경단체 대자연이 지난 9일(현지 시간) 영국 국회의사당에서 열린 ‘세계 그린 대사 위촉 및 수여식’에 참석하여 2017 세계 그린 대사(Green World Ambassador)로 임명되었다.

위촉식에는 대자연 김재균 부회장을 포함한 2016년 Green World Awards 수상자들이 참석하여 트로피와 휘장을 수여 받았다

주최측인 ‘The Green Organisation’은 환경분야에서 세계적 권위를 가진 영국의 비영리환경단체로서 매년 전세계의 친환경 우수사례를 선정하여 시상한다.

본 단체에서 시상하는 Green World Awards는 2014년에 새롭게 제정된 친환경상으로 유럽 연합, 영국환경청, 영국환경건강연구소, 폐기물관리연구소로부터 공인을 받는다.

또한 수상자들은 이듬해 세계 그린 대사로 임명되는 영예를 안는다. 역대 수상자에는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연방, 두바이 도로교통국,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한국환경공단 등이 있다.

대자연은 국내외 16개 연합회와 3,000여 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대학생 환경단체다.

대자연은 환경 보전을 위한 다양한 공로를 인정 받아 서울특별시 환경상 최우수상, 환경부 장관 공로상 등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이처럼 인류 사회와 자연의 조화로운 공존을 위해 지구온난화로 파괴된 생태계를 복구하고자 노력하는 대자연의 향후 활동에 기대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최명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