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문화/연예연예가핫이슈
김민희, 앞으로의 활동 계획? "홍상수 감독과 작업하는 일 너무 귀해"김민희 홍상수 언급
김영주 기자  |  ent@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3.20  22:10:09
   
▲ 홍상수, 김민희 (사진: 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 캡처) ⓒ뉴스타운

배우 김민희가 홍상수 감독과의 작업을 언급했다.

지난 13일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는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 권해효, 서영화, 박예주가 참석했다.

이날 홍상수와 김민희는 불륜설에 대해 "저희는 사랑하는 사이"라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홍상수는 김민희와의 사이를 반영한 듯한 극중 내용에 대해 "자전적인 의도는 없었다. 영화를 찍다 보면 디테일한 부분에서 경험을 녹일 때는 있다"며 "디테일에 가깝게 들어갈 때 제 안에서 촉발되는 어떤 것들이 있다. 그러나 개인적인 상황이나 하고 싶은 얘기를 하려고 영화를 찍지는 않는다"고 해명했다.

이어 김민희는 앞으로의 활동 계획을 묻는 질문에 "계획을 세우고 목표를 두지는 않는다. 지금 주어진 일에 굉장히 만족한다"며 "연기를 할 때 그 과정에만 몰두하고 그걸로 모든 것이 채워지길 바란다"고 답했다.

또 김민희는 "지금 저에게 홍상수 감독님과 작업하는 일은 너무 귀하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는 유부남 영화감독 상원(문성근 분)과의 관계 때문에 괴로워하는 여배우 영희(김민희 분)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지난 23일 개봉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