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티모어 김현수, 시범경기 첫 2루타 팀 승리 이끌어
볼티모어 김현수, 시범경기 첫 2루타 팀 승리 이끌어
  • 윤정상 기자
  • 승인 2017.03.07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타운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서 김현수(29·볼티모어 오리올스)가 처음으로 장타를 때렸다.

김현수는 7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 랜드 조커 머천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 방문 경기에 3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김현수의 방망이는 1회부터 불을 뿜었다.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김현수는 상대 선발 마이크 펠프리를 상대로 중견수 쪽 2루타를 터트렸다.

후속타 불발로 득점을 올리지 못한 김현수는 3회 두 번째 타석에서 타점을 올렸다.

무사 만루에서 타석에 등장한 김현수는 2루수 앞 땅볼로 1타점을 추가했고, 트레이 만치니의 2루타와 상대 투수 폭투로 홈을 밟았다.

김현수는 4회초 무사 1루에서 1루수 앞 땅볼로 병살타를 기록했고, 팀이 6-0으로 앞선 5회말 수비에서 아네우리 타바레스와 교체되며 경기를 마쳤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