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 교육복지복합타운 조성된 별관청사 내 북카페 열어
영등포구, 교육복지복합타운 조성된 별관청사 내 북카페 열어
  • 박성현 기자
  • 승인 2015.12.10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타운

영등포구청 별관청사에 차를 마시며 독서를 할 수 있는 공간이 생겼다.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는 교육복지복합타운이 조성된 구청 별관청사에 ‘북카페’를 만들고 지난 4일부터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교육과 복지 서비스를 한 곳에서 종합적으로 제공하는 ‘교육복지복합타운(선유동1로 80)’ 내 북카페를 만들어 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소통과 문화의 공간으로 활용하기 위한 것이다.

북카페는 서울시 주민참여예산 3억원을 들여 총 면적 119.09㎡ 규모로 조성됐다.

책은 인문 사회 과학 등 일반도서 1,200여권과 아동용 동화와 학습만화 1,800여권 등 총 3천여권이 비치돼 있다. 북카페 이용자 누구나 무료로 읽을 수 있도록 30여석의 좌석도 마련했다.

아울러 북카페라는 이름에 걸맞게 간단한 차와 음료, 빵 등을 판매하는 카페도 함께 운영한다. 구는 카페 직원 일부를 발달장애인으로 고용해 장애인 사회참여 활성화에도 앞장설 방침이다.

북카페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월~일요일까지 운영된다. 단, 주말을 제외한 공휴일은 운영하지 않는다.

구는 향후 주기적으로 이용자의 신청 등을 받아 양질의 책을 구비할 예정이다. 또한 작가와의 만남, 북 콘서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해 휴식과 문화를 편하게 누릴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지역주민 누구나 오고가며 책을 읽고 차도 마실 수 있는 북카페가 생겼다.”며 “이곳에서 마음의 양식을 쌓고 여유도 함께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