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를 부탁해' 박세리, 과거 아버지와 불화설에 "지어내지 마세요"
'아빠를 부탁해' 박세리, 과거 아버지와 불화설에 "지어내지 마세요"
  • 문다혜 기자
  • 승인 2015.09.07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빠를 부탁해' 박세리 아버지와 불화설 재조명

▲ '아빠를 부탁해' 박세리 아버지와 불화설 (사진: MBC '무릎팍도사' 방송 캡처)

'골프 여제' 박세리가 과거 아버지와 관련된 루머를 해명한 사실이 다시금 재조명되고 있다.

박세리는 과거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서 "항상 잘 해야 한다는 의무감 때문에 부담이 돼요"라며 고민을 털어놨다.

또한 박세리는 자신을 세계적인 골퍼로 만들어준 아버지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이날 박세리는 아버지와의 불화설에 대해 "전혀 아닌데 왜 자꾸 만드세요?"라며 소문을 일축했다.

한편 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아빠를 부탁해'에서는 박세리 부녀의 밀당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세리는 '아빠를 부탁해' 합류에 대해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박준철의 둘째 딸 박세리로 좋은 추억을 쌓고 싶다"라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