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사누시 발언 주목.."극단주의 반군 세력을.."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사누시 발언 주목.."극단주의 반군 세력을.."
  • 이윤아 기자
  • 승인 2014.11.29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사진: MBN뉴스) ⓒ뉴스타운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소식이 전해졌다.

28일(현지시간) 나이지리아 당국에 의하면 폭발물 공격이 벌어졌다. 이에 최소 64명이 숨지고 126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외신들의 보도에 의하면 나이지리아 북부지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무슬림 지도자 중 무함마드 사누시 카노주 '이슬람 왕'이 주재하는 그랜드 모스크에 사고가 터졌다. 무장괴한들이 폭탄을 터뜨리고 신자들에게 총격을 해 사상자가 발생했다.

무장괴한의 공격을 받아 사망한 사람은 64명이었고 부상자는 126명이다. 그러나 사상자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폭발은 사원 안마당에서 일어났다. 당시 사원에는 금요기도를 드리기 위해 많은 신자가 몰린 상태여서, 인명 피해가 큰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사누시는 최근 한 기도모임에서 "이슬람 극단주의 반군 세력인 보코하람을 두려워하지 말아야 하며 스스로를 지키기 위해 준비해야 한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정말 끔찍하다"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어쩌다가" "나이지리아 이슬람 사원 공격, 왜 사람을 죽일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