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30재보선 및 부동산투기 강력단속
4,30재보선 및 부동산투기 강력단속
  • 김진우
  • 승인 2005.04.19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30재보선 및 부동산투기사범대상--충남경찰청

충남지방경찰청(청장 조선호)은 오는 30일 거행될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18일 어제 3층 대회의실에서 아산, 공주 등 4개 경찰서장 및 수사․정보과장 소집, '선거사범단속 처리상황실' 운영 및 부동산 투기 사범 특별단속 관련 회의를 개최했다.

이와 관련해 충남지방경찰청은 지난 1일부터 지방청 및 공주, 조치원, 아산, 서산경찰서 등 해당 경찰서별로 운영해 오던 선거사범 수사 전담반을 확대(26명→37명), '선거사범단속 처리상황실' 운영, 24시간 즉응 태세를 갖췄으며, 행정중심도시 건설 관련 부동산 투기 사범에 경찰력을 총 집중해 강력히 단속하겠다고 밝혔다.

선거사범 관련 중점단속 대상으로는 금품살포 및 향응제공 행위, 후보비방·지역감정 조장행위, 공무원의 선거개입행위, 선거폭력 등 선거질서 교란행위, 사이버공간에서의 불법선거운동 등으로, 부동산 투기사범 관련 중점단속 대상으로는 보상을 노린 과수·조경수 등 식재행위, 부동산 투기를 부추기는 불법투기행위, 불법명의신탁, 미등기전매행위 등이다.

이번 회의와 관련해 성공적인 선거사범과 부동산투기사범 단속을 위해 주민들의 적극적인 신고·제보를 당부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