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불법 부동산 중개행위 지도단속
충남도, 불법 부동산 중개행위 지도단속
  • 김진우
  • 승인 2005.04.14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0개 소 적발, 행정조치

충청남도는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과 관련해 행정도시 예정지역과 그 주변지역 및 도내 전 부동산 중개업소에 대한 지도·단속을 실시한 결과, 모두 160개 소를 적발해 등록·자격취소 2건, 업무정지 4건, 과태료 1건, 현지시정 153건 등을 행정조치 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도단속에는 부동산거래질서를 문란케 하는 행위, 등록증 및 공인중개사자격증 대여하는 행위 등 무등록 부동산중개 행위자에 대한 단속을 실시했다.

특히, 부동산 중개업소내에 법적 게시물 이외 여러 종류의 개발을 가장한 불법 도면의 유통으로 중개의뢰인의 판단을 그르치게 할 우려가 있는 행위에 대해 집중단속 했다.

충남도 관계자는 “각종 지역개발사업에 따른 기대심리로 부동산을 이용한 한탕주의가 우려됨에 따라, 불법 부동산중개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지도·단속을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참고로, 충남도 내 부동산 중개업소 현황은 3월말 현재 2,830개 소로 지난해 말보다 39개 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