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동생 김미진, "오빠가 자꾸 유민상 만나라고 해" 그 이유는?
김준호 동생 김미진, "오빠가 자꾸 유민상 만나라고 해" 그 이유는?
  • 김지민 기자
  • 승인 2014.05.31 0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준호 동생 김미진

▲ '김준호 동생 김미진' (사진: KBS '풀하우스')

개그맨 김준호의 동생 김미진 쇼호스트가 유민상과 만날 뻔한 사연을 공개했다.

김미진 쇼호스트는 30일 방송된 KBS '풀하우스'에 출연해 "오빠가 자꾸 유민상을 만나라고 한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김준호는 "모아 놓은 돈이 있다."라며 다시 한 번 적극 추천했지만 김미진 쇼호스트는 강하게 거부했다.

이에 패널들이 KBS 조우종 아나운서를 추천했지만 김미진 쇼호스트는 "임자 있는 남자는 별로다."라고 거절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미진 쇼호스트는 이날 과거 개그맨들로부터 대시를 받았던 사연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미진 쇼호스트가 "7년 전엔 대시가 많았지만 지금은 뚝 끊겼다."라고 말하자 김지민은 "김준호 선배가 엄청 흉을 보고 다녔다. 그래서 그렇다."라고 숨겨진 이유를 공개했다.

한편 김미진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준호 동생 김미진, 완전 예뻐" "김준호 동생 김미진, 우리 오빠랑 나를 보는 것 같아" "김준호 동생 김미진, 김준호 진짜 웃겨"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