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꼭 읽어보세요. 다시 이어집니다.
 김루디아 칼럼니스트
 2020-01-28 06:49:13  |   조회: 241
첨부파일 : -

이곳을 방문하시는 여러분, 오랫동안 기다렸습니다.고생이 많았지만 드디어 완주했습니다. 기다려주셔서 감사를  드립니다......게시자 올림

 

6차 세계총회(6th W.C.C. Assembly)

1983724일 캐나다 밴쿠버에서 100개국 300개 교파에서 3,000 여명이 모여 "정의, 인긴존엄에 대한 투쟁, 환경오염, 하나됨을 향한 진 일보 공동체를 통한 삶의 치유와 공유"..등을 논의했는데, 한국에서도 40명의 대표가 참가하여 2명이 중안위원이 되었습니다.

대표단 보고회의는 "6차총회는 제3자 입장에서 보면 용공단체라고 오인하겠끔 되어있다. 그 이유는 총회 중요 프로그램에 등장하는 인사들이의 발언이 온통 미국을 비방하는 내용이라는 점이다세계적인 모든 악에 관한 문제들의 화살을 미국에다 몽땅 따 돌림으로써 소련으로 하여금 어부지리를 얻게 하고 있기때문이다" 라고 보고 했습니다.

WCC1948-1965년 까지는 "책임사회 구현" 이요, 1965- 1968년 까지는 "급진주의 추구", 1969년 부터는 "해방신학 승리" 였다. 해방신학이란 설탕(꿀바른 독약)으로 껍질을 싼 칼 맑스(Karl Marx)주의 인것입니다. 즉 꿀바른 독약이지요.(Poison with Honey) 이지요.......

978W.C.C. 공식 발간물인 하나의 세계” (One World) 라는 잡지 7-8 월 호에는 한국에대한 기사가 실렸는데,, 남한에는 종교를 탄합하는 무서운 음모가 있다는 내용이였습니다. 이에 반해, 북한에 대해서는 북한 기독교인들은 그들의 신앙을 공개적으로 실행할만큼 자유롭다라는 거짓말을 하였습니다. 이외에도

)자유(Freedom) 란 국가 충성에 역행하는 것이어서는 안된다.

2)북한에서 기독교 복음화노력은 한국전쟁에 개입한 미국때문에 타격 받았다.

3)북한에는 전통적 교회는 없지만 새로운 세속적 종교를 즐기고 있다.

4)이 새 국가 종교에서 김일성은 예언적 제사장적 역활을 하고 있다.

5)북한은 물질적 사회적 발전은 의심할 나위가 없으며 아시아에서 그 유래가 없다.

온통 눈하나 깜빡 하지않고 거짓말 투성이였습니다.

이런 거짓말들이 언론을 통해 한국으로, 미국으로, 그리고 세계로, 세계로, 세계로 유포되어 갔으며, 이렇게 되는데는 성도들의 막대한 헌금이 절대적으로 큰 힘이 되어 쓰였졌던것입니다.

하나의 세계(One World) 라는 잡지가 공산주의 선전을 위한 도구로 쓰여지고 있었던 것입니다. 세계적화를 노리는 공산당은 기독교를 이용, 또는 내부적으로 붕괴시키기위해 공산국가에 기독교 위장단체를 설립하고 공산당원을 교육시켜 이들을 교회 대표로 내세워 W.C.C. 에 침투한것이W.C.C. 의 역사이자 본질인것을 자유진영에살고 있는 우리들은 잘 깨달아야 합니다.

전술한바, W.C.C. 는 창설당시에는 공산주의와 자본주의의 병폐를 다같이 지적하면서 대화로써 평화공존을 도모한다는 것이 목적이였습니다. 그러던것이 1961년 제3차 총회에서 소련(Russia)

K.G.B. 요원이 회장에 피선된것을 계기로 그성격이 공산주의 선전도구 및 침투기구로 변하기 시작했으며, 1966년 제네바(Geneva) 에서 해방신학원칙을 체택하여 혁명을 위한 폭력은 허용되어야 한다는 공개성명을 발표하기에 이르게 된것입니다.

물론 이것은 1947서방교회 침투전략을 세운 스탈린 (Joseph Stalin,1879-1953)의 계략이 잘 성공하게 된 결과입니다.

1977년 나이로비의 5차 총회에서는 공산주의 사상의 게릴라 활동을 공인하고 자본주의 타파를 주장하였습니다. 이들은 이를 실제 행동화하여 라틴 아매리카( Latin America)와 아프리카(Africa) 에 침투(Infiltrate) 하여 사회혼란과 자유주의 정부 전복에 성공을 거두고 있었으며, 한국에까지 그 마수를 뻗치고 있던 상황이 70년대 후반이였습니다.

본인이 정확히 지적하고 싶은곳은, 이 모든 음모는 공산당의 전략과 전술에 의해 W.C.C. 가 해방신학자들의 이용물이 되어 발생한 점이라는 것입니다. 곧 이는 공산국가 회원및 용공분자들의 끈질긴 음모에 의한 것이지 회원전체가 해방신학을 진정으로 추종하는 것은 아니라는 것을 밝힙니다.

현제 W,C.C.가 무엇인지도 모르는 양때 (a flock of sheep, Christians)들이 교회내에 너무나 많습니다. 물론 그곳에 가입한 목회자들도 ( Shepherds, Pastors) 그곳(W.C.C.) 이 뭣인지도 모르고 있는 경우가 너무나 많습니다.

그러나, 본인은 목회자들만은 강하게 비판합니다. 자기가 속한 단체의

(W.C.C.)의 영적주소 (Spiritual Address) 를 모르는 것은 자살행위이기때문입니다. 목회자 자신만 죽이는 것이 아니라 수많은 양떼를 함께 죽음으로 몰고 가는 영적 소경 (Spiritual Blind)의 소치이기때문입니다.

레닌(Nikolai Lenin 1870-1924), 스타린 (Stalin, Joseph 1879-1953) 처럼 총,칼로 까부수는 정책보담 더 무서운것이 바로 사상적인 독소임을 알아야 합니다. 사상보담 더 무서운 것이 영적인 세뇌작업입니다. (Spiritual Brain Washing) 타도정치보담 더 무서운것이 공산당 궤휼정치입니다.

세계는 (자유진영) 공산주의가 몰락하였다고 말합니다. 천만의 말씀 (Never, Never, it’s not true)……공산세력은 민주주의를 뒤업고 이땅을 지배하다가는 멸망한다는것이 성경에 기록된 감춰진 비밀입니다.

우리는 세계교회와 대한민국이 마귀( Devil )의 졸개들에 의해 침투를 당하고 있음을 똑바로 깨닫고 이들의 끈질기고도 거대한 음모(Plotting) 를 널리 알려 이 크나큰 영적 전쟁 (Spiritual struggling) 에서 승리를 꼭 이뤄야 합니다.

 

7차 세계총회(7th W.C.C. Assembly

        19912월 호주 켄버라에서 오소서 성령이여-

만물을 세롭게 하소서라는 주제로 개 최되었습니다.

전 지구를 구원하는 문제에 있어서의

성령현존의 중요성, 또는 영성 (Spirituality)” 의 중요성을

언급하였습니다. 이 모든 것들이 위장용어를 쓴것이였습니다.

이때 중공교회 이외의 6개교단이 새로 가입을 하였는데,

정회원에 가입된 교단은

1): 필리핀성공회,

2): 침례자유오순절 오순절교회,

3): 남아공화란 개혁교회이고, 준회원에 가입된 교단든

4): 볼리비아루터교회

5): 엘사바돌 침례교회

6): 산살바도루 루터교노회였습니다

.

북한도 북한조선 기독교연맹 대표 4명이 세계교회협의회

사상 처음으로 참석했습니다.(업저버 자격).

이북에는 기독교연맹 교인수가 1만명에 이른다 합니다.

물론 가짜지요. 전시용이조…….

7차 총회에서는 정형경 연세대교수가 초혼제를 행하였는데, 이는 억울하게 죽은 영혼들의 이름이 적힌 소지를 불태운뒤 그 재를 하늘로 뿌리는 행위였습니다. (무당들이나 하는 행위). 그는 원혼의 음성을 못들으면 성령의 음성도 못듣는다는 말도 안되는 마귀소리를 내뱉았으며, 한맺힌 영들은 정의를 새울려고 떠돌아다닌다고 하였습니다. 기독교연합회의가 무당 굿잔치가 되어버린 것입니다.

이에 대해서

1)이종윤목사 ... “초혼제는 무당신앙 접맥 불과

2)김명혁목사 ... "종교혼합주의 노선 심각 경계를 외친바 있습니다.

한국복음주의협회총무) 지금은 아닌지도 모릅니다.

 

2020-01-28 06:49:13
222.121.235.2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