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노벨상의 선정 절차는 연구성과가 절대적 평가기준이 되며, 그 점에 있어서는 모두에게 열려 있는 것이다.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2018-05-17 13:47:32  |   조회: 406
첨부파일 : -
심사위원들은 “노벨상은 국가나, 성별에 달려 있는 것이 아닌 개개인의 연구성과에 따라 받을 수 있는 것”이라며 “선정 절차는 과정 자체가 남다르고 공정하기 때문에 연구성과가 절대적 평가기준이 되며, 그 점에 있어서는 모두에게 열려 있는 것”이라고 입을 모았다.

이들에 따르면 노벨상 심사위원회는 매년 1월 전 세계에 있는 각 분야별 심사위원단 2000명으로부터 후보를 추천받아 1차로 300명 정도를 추린다. 이어 2월부터 7월까지 후보 압축작업을 거쳐 8월 최종 1명을 선정한다.

이 후보는 9월에 30명으로 구성된 분과별 전문가 집단의 평가를 거쳐 10월 왕립한림원에서 최종 결정된다. 지금까지 최종 후보가 왕립한림원에서 거부된 사례는 1908년(1908년에 최종 후보였던 양자역학의 아버지 플랑크 대신에 컬러 사진술을 발명한 프랑스의 리프만이 1908년에 '간섭현상을 이용한 컬러 사진술의 개발' 업적으로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플랑크는 10년후 1918년에 노벨 물리학상을 수상)이 유일한 것으로 알려졌다.

존슨 교수는 “후보를 추천할 수 있는 심사위원단은 스웨덴 왕립한림원 소속 회원과 전임 노벨상 수상자들, 해당 분야 유명 대학 등으로 구성돼 있다.”면서 “몇 해 전부터 한국을 포함해 유명대학 리스트를 늘리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철저히 해당 후보의 업적과 개인적 측면에 초점이 맞춰지며 대학이나 지역, 국가, 성별 등에 따른 안배는 없다.”고 못박았다.

“한국 과학자가 노벨상 후보로 부각되기 위해서는 젊은 과학자들이 아이디어대로 잘 연구할 수 있게 기자재 등을 지원해야 한다.” -엘리너 캠벨 예테보리대학 교수

“한국 과학자들이 자유롭게 기초과학을 연구하다 보면 노벨상도 받을 수 있을 것이다.” -잉거머 룬스트롬 링코핑대학 교수

2008년 10월22일 서울 역삼동에 위치한 과학기술 단체총연합회(과총) 회관에서 간담회를 가진 노벨상 전·현직 심사위원 3인이 “한국 과학자가 노벨상 후보로 부각되기 위해서는 젊은 과학자들의 연구여건을 개선해주는 등의 지원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노벨물리학상 심사위원장을 역임했던 맷 존슨 스웨덴 예테보리대학 교수와 스웨덴 왕립과학아카데미 회원인 예테보리대학 엘리너 캠벨 교수, 링코핑대학 잉거머 룬스트롬 교수 등 3인은 국제 과학기술협력재단(이사장 엄천일)이 마련한 ‘해외우수석학 초청 워크숍’ 참석을 위해 한국에 왔다.

존슨 교수는 “첫 발견 또는 발명인지, 그리고 그 발견이나 발명이 얼마나 중요성을 갖는지, 새 분야를 개척했는지, 사회에 얼마만큼 영향을 줬는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수상자를 결정한다.”면서 “심사 시점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연구분야보다는 오래 전에 기초적인 발견을 한 사람에게 보통 상이 돌아간다.”고 밝혔다.

한국의 과학 역사가 짧아 노벨상 수상자가 없다는 의견에 대해서도 심사위원들은 부정적인 의견을 밝혔다.

룬스트롬 교수는 “발견시점과 수상시기 사이에 기간이 있는 건 사실이지만, 원칙은 아니다”고 말했다. 그는 “2001년 이후로 한국을 많이 방문해왔는데 늘 감명받았다”며 “한국이 과학을 시작한지 얼마 안됐으니 더 기다려야 된다고 생각하지 않아도 된다”고 말해 시기와 관계없이 세계가 인정하는 훌륭한 성과가 선정기준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심사위원들은 노벨상 심사과정의 공정성에 대해서 특히 강조했다.
2018-05-17 13:47:32
58.141.41.6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2)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6191
2897 범국민적인 탈원전반대 서명운동에 동참합시다HOT 이정태_ - 2019-01-11 403
2896 역대 최다 인사개편 역사뒤집기 정부 김영삼 (1)HOT 땡초_ - 2019-01-11 426
2895 ■ 나경원 의원 규탄집회HOT 야전군_ - 2019-01-11 409
2894 문재인은 감옥간다 (1)HOT 땡초_ - 2019-01-09 547
2893 시스템클럽 1월 집회 일정HOT 야전군_ - 2019-01-08 443
2892 일본 초계기가 저고도 위협 비행했다고? 그럼, 그때당시 이에 항의하는 교신 보냈나?HOT 초병_ - 2019-01-05 392
2891 방송사 앵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라고 호칭, 전두환 씨라고 호칭!!!HOT 초병_ - 2019-01-02 564
2890 RE 그러고보니 정말 웃기네! (2)HOT 서민의 목소리_ - 2019-01-11 946
2889 국민염장을 지른 이낙연 총리의 연하장 (2)HOT 땡초_ - 2018-12-25 901
2888 5.18 명단은 사생활이므로, 공개하면 안된다고? 좋다. 그럼, 공적인 국민세금 받지마! (1)HOT 초병_ - 2018-12-25 1159
2887 태극기여 하나되어 문슬람을 몰아내자! (1)HOT 땡초_ - 2018-12-23 1057
2886 RE 네 당연하죠.HOT 그럼요_ - 2019-01-11 318
2885 지만원 선생님 구명 운동 벌금 모금 합시다 (1)HOT 이민재_ - 2018-12-19 2528
2884 김병준 비대위원장 뭐하자는 거요? (1)HOT 레퀴엠_ - 2018-12-13 1934
2883 탈원전 정책은 60년 장기 정책이라고? 60년후 너의 나이가 몇살이냐?HOT 초병_ - 2018-12-08 711
2882 김정은 2차 방남 (3)HOT 경상도_ - 2018-12-07 3217
2881 80년전 위안부는 아직도 사과해라! 8년전 연평도 포격은 사과할 필요없냐? (1)HOT 초병_ - 2018-11-24 1090
2880 범인 김정숙 기소하고, 공범 문재인 하야하라 (1)HOT cnamsung_ - 2018-11-20 1179
2879 대한민국의 실태HOT 김성주_ - 2018-11-20 530
2878 좌빨들, 입만 벌리면 통일, 통일, 그런데, 2032년 올림픽을 남,북이 공동 신청한다고???HOT 초병_ - 2018-11-19 508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