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송대진 박사의 주관적 우주론(양자역학이 비양자역학(확정성 원리)으로 수정되어야 하지만...)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2012-11-20 13:58:33  |   조회: 3236
첨부파일 : -
옥스퍼드대학 물리학 박사 송대진씨 '주관적 우주론'


“우주는 하나님이 만든 작품 양자물리학으로 증명 가능”

우주는 창조됐는가, 아니면 진화해 왔는가. 논쟁이 끊이지 않는다. 그런데 우주를 바라보는 관점 자체를 달리하면, 즉 우주라는 넓은 공간 안에 '내가' 살고 있는 것이 아니라 우주를 관찰하는 경험 자체가 '나'라면 이런 논쟁 자체가 무의미해진다. 우주가 존재하는 것이 아니고 이를 바라보는 나만 존재하기 때문에 나를 만든 창조주의 개입이 100% 필요해지기 때문이다. 동시에 오랜 시간의 진화를 통해 내가 존재한다는 진화론은 근본부터 흔들리게 된다.

양자론 전문가 송대진(39) 박사의 '주관적 우주론'의 요지다. 최근 이 이론의 연구 결과를 내놓은 그는 7월29일 서울 여의도 국민일보에서 인터뷰를 갖고 "양자물리학을 토대로 봐도 우주는 하나님이 창조하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의 연구는 인간의 의식과 양자물리학이 공존할 수 없다는 데서 출발한다. 양자물리학은 자연현상을 수학적 법칙으로 표현한 것이다. 그런데 의식이라는 자연현상은 양자물리학으로 설명되지 않는다. 관찰자와 관찰 대상을 나누는 것을 기반으로 하는 양자론과 달리 인간 의식은 관찰자와 관찰 대상이 동일하기 때문이다.

송 박사는 "내가 의자를 볼 때 나는 여기에 있고 의자는 저기에 있어서 내가 의자를 바라보는 게 아니다"며 "의자를 바라보고 있는 경험 자체가 나라는 얘기"라고 설명했다.

이는 우주를 바라보는 관점에도 적용된다. 인간은 천동설이 지배하고 있을 때는 평평한 땅 위를 하늘이 덮고 있고 그 안에 내가 살고 있다고 생각했고, 코페르니쿠스의 지동설이 나온 이후에는 우주라는 공간 안에 지구가 있으며 그 속에 자신이 있다고 인식해왔다. 송 박사는 이를 '객관적 우주'라고 불렀다. 그런데 의식을 통해 본 우주는 객관적 우주가 아니라 주관적이야 한다는 게 그의 주장이다. 우주가 수백억년을 존재해온 것이 아니라 우주가 수백억년이 된 것처럼 인식하는 나의 존재만이 있다는 말이다.

서울 온누리교회에 출석하는 그는 창조주의 개입을 필요없게 만드는 우주론과 진화론에 맞서 과학적으로 창조론을 뒷받침하기 위해 이 연구를 시작했다. 그리고 그 해답을 찾아가는 과정에서 주관적 우주론을 창안해냈다. 연구 결과를 통해 실존인 내가 존재하기 위해서는 창조주가 절대적으로 필요하고, 우리가 바라보는 우주는 하나님 말씀의 실체라는 확신을 얻게 됐다고 한다.

송 박사는 2001년 영국 옥스퍼드대에서 양자정보론으로 물리학 박사 학위를 받은 뒤 미 표준기술연구소(NIST), 일본 국립정보학연구소(NII)에서 연구원으로 일했고, 2007년 3월부터 2년간 고등과학원 계산과학부에서 근무했다. 현재 신경과학과 양자론을 다루는 저명 저널인 '뉴로콴타로지' 편집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지호일 기자 blue51@kmib.co.kr
2009년 7월29일(수요일)자의 미션 라이프 1면(국민일보)

확정성 원리(비양자역학)란 입자의 운동량(p)과 위치(x)를 동시에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다는 것으로 하나님이 전능하다는 것을 말할 수 있게 된거죠. 아인슈타인이 양자역학(불확정성 원리)이 불완전하다며 신은 주사위 놀이를 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이 옳았던 거죠.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
2012-11-20 13:58:33
211.61.23.5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49293
20 안찰스 공직선거법63조(서면으로 선거운동원 등록) 위반.HOT 안찰스=미등록 선거운_ - 2012-12-14 2978
19 안찰스 선거법63조 (서면으로 선거운동원 등록) 위반HOT 안찰스 = 미등록 선거_ - 2012-12-14 3024
18 ★박근혜후보님의 단호하고도 결연한 전면전 선포★HOT 김루디아_ - 2012-12-14 3111
17 ★문재인후보가 돼서는 안되는 이유(1)★HOT 김루디아_ - 2012-12-14 3132
16 안찰스 "14일 대구에서 자작 테러쇼???"HOT 안찰스 자작 테러쇼?_ - 2012-12-13 3016
15 무소속이 민주당? 연방죄 민주당?HOT 연방제 문죄인?_ - 2012-12-13 3047
14 27억 먹튀 이정희 16일 사퇴!!!HOT 이정희 16일 사퇴 결_ - 2012-12-13 3069
13 민주 폭도 문죄인이 동의대 유공자? (2)HOT 민주폭도 문죄인!_ - 2012-12-13 3037
12 나라를 팔아먹는 "연방죄 문죄인!"HOT 연방제 문-정은?_ - 2012-12-13 3095
11 투표율 75%, 2% 쟁탈전!!! (1)HOT 2% 쟁탈전_ - 2012-12-13 3064
10 붉어도 너~무 붉어~방치하면 악화되는 안면홍조증HOT 건협인천_ - 2012-12-13 3106
9 김대업 인터뷰/민주당직자들의 작태/북한로켓 개발비HOT 정발산_ - 2012-12-13 2911
8 막장이네 (2)HOT 본드_ - 2012-12-12 2984
7 민통당 문죄인이 국정원 직원을 3개월간 미행,사찰,감시?HOT 문죄인,사퇴가 먼저다_ - 2012-12-12 2999
6 "사퇴가 먼저다. 문죄인" 민통당이 국정원을 3개월간 불법 사찰,미행,감금?HOT 문죄인, 사퇴가 먼저_ - 2012-12-12 2961
5 민통당 죄인이 "국정원을 3개월간 미행,감시,,도청?"HOT 민통당 죄인?_ - 2012-12-12 3011
4 정운찬씨, 정연주씨, 그리고............. (1)HOT 정발산_ - 2012-12-12 2980
3 ★그 마각을 들어낸 북한의 장거리 로켓발사★HOT 김루디아_ - 2012-12-12 2952
2 핸드백 고리가 있는데, 아이패드냐?HOT 개표 조작할 놈들, 민_ - 2012-12-11 2961
1 모드 개표참관인은 "투표함마다 개표기 2번씩 돌려서 확인하자고 요구하라"HOT 돌릴때마다 틀리게 나_ - 2012-12-11 29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