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바닷가에서 고래고래 소리도 질러보고
 박동호_
 2019-06-23 22:09:54  |   조회: 430
첨부파일 : -
누군가를 사랑할 사람이 없어
늙은 소년만 아픈 줄 알았습니다
하지만 더욱 가슴 아픈 일은
사랑을 원망하면서
못 마시는 술을 마시며  
바닷가에서 고래고래 소리도 질러보고 
사랑의 느낌을 잃어 
바닷가에서 눈물을 토해냈지요

사랑의 느낌을 잃기 전까지는
사랑의 이별도 아무렇지도 않았으며  
사랑을 잃어버린 것의
사랑이 소중함을 알면서 
사랑이 부족한지를 깨닫고
늙은 소년만 아픈 줄 알았지요   
 
인생에서 슬픈 일은 
삶의 길에 사랑의 먹구름이 드리워 
쏟아지는 폭풍우 쓸어간 후
간절히 부르는 사랑 이름이
결국 인연이 아님을 깨달았지만 
세월이 흐른 지금에 와서야 
늙은 소년 마음이 아팠지요

늙은 소년 사랑이라는 이름으로
사랑할 준비에 반하고
사랑에 줄 곳에 호감이 느끼게 되고
지고지순한 사랑이 평생이 걸렸지만
사랑 하나가 두 개로 갈라서는 일 앞에서 
사랑을 깨닫고
아파하지 않을 수 없었지요

아침 햇살이 파도 물결에 부대기며
갈매기가 그네를 타는 오늘 아침에 
아픈 내색 하나 하지 않고
사랑을 생각하면서
얼마나 나를 사랑했었는지를
아니라고 마구 고개 흔들면서
사랑에 바보가 되었지요 

늙은 소년 가슴에 와서 사랑 꽃이 되는 
마음대로 꿈을 꾸면서
사랑의 기회가 온다면 
사랑 앞에서 무릎 꿇고
미쳤고 그리워했고 간절하다며
사랑이 가고 싶은 곳은 어디든
사랑만을 소원하며 
안목 바다에서 살아갈 것입니다.
2019-06-23 22:09:54
218.236.47.23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24792
3400 한국 언론은 전두환때 보다 10배 더 야만적NEWHOT 현대과학_ - 2019-08-18 41
3399 보수대통합 절대반대, 전라도당 대찬성NEWHOT 현대과학_ - 2019-08-18 32
3398 북한핵 제1순위 책임자 명단발표NEWHOT 현대과학_ - 2019-08-18 31
3397 손기정의 금매달은 일본작품NEWHOT 현대과학_ - 2019-08-18 26
3396 이순신의 배 12척이, 정말 일본 배 300척을 이겼나 ?NEWHOT 현대과학_ - 2019-08-18 37
3395 한국에 창녀가 1000만명 ?NEWHOT 현대과학_ - 2019-08-18 24
3394 [문재인] 엄청난 충격발언 !!HOT 펌글_ - 2019-08-16 96
3393 美國이여 감사합니다HOT 우와사니_ - 2019-08-15 70
3392 [한국보수] 어른과 아이의 차이점HOT 새정치_ - 2019-08-14 85
3391 [한국보수] 조국 대통령을 키우고 있나 ?HOT 새정치_ - 2019-08-14 165
3390 경제가 어려운 상황이네요HOT 김영광_ - 2019-08-14 133
3389 한여름 더위네요 ㅎHOT 김인환_ - 2019-08-14 60
3388 朴, 국정원 특활비 수십억원으로 옷 구입??? 그런데, 청와대 떠날때 이삿짐 캐리어 3개!!!HOT 초병_ - 2019-08-13 86
3387 보시라. 하늘의 심판을HOT 우와사니_ - 2019-08-09 145
3386 탈원전정책에 대한 小考HOT 이정태_ - 2019-08-09 130
3385 금요일 명언HOT 윤주_ - 2019-08-09 122
3384 목요일 명언HOT 민호_ - 2019-08-08 120
3383 [박근혜] 5가지 괴상하고 이상한 발언과 행동들 (1)HOT 펌_ - 2019-08-05 290
3382 [박근혜 구하기] 보수들은 절대로 못 구한다HOT 펌_ - 2019-08-05 149
3381 여러분도 평일 점심식사때 밥반주로 백화수복 1.8리터 댓병을 마십니까???HOT 초병_ - 2019-08-05 164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