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더불어터진 두 여자
 땡초_
 2019-01-17 14:03:25  |   조회: 1114
첨부파일 : -

정초 부터 더불어터진당 쪽에 손혜원.서영교 두 여자의 댓바람이 거세다.

두 여자의 의혹이 세간에 일파만파로 퍼져나가자 

도둑이 제발 저리듯

화들짝 생색을 떨고 진상조사에 나서겠다고 웃기는 더불어터진당 꼴이란

 도둑놈이 도둑놈을 조사하겠다는 그 수준 이상이하도 의미가 없다.

대통령이란 자가 도통 내로남불이요, 국민을 알기를 얼마나 개좆으로 아니

그 소속 잔당이야 오죽이나 하랴?

청와대 인사개입을 폭로한 전 기재부 사무관 신재민을 향해  

서슴없이 '계획적인 돈 벌러 나온 양아치'라고  페이스북에 올린 여자가 손혜원 말이다.

뚫린 입이라고 감히  나오는데로 내뱉는 그x주둥아리는 한마디로 시궁창이다.

이번에  꼬리를 드러낸 문제의 "게스트하우스" 의혹을 들여다보니

경찰까지 한 통속으로 놀아났던 그 쪽 동네 신안염전의 악몽이 다시 떠오른다.

자신이 저지른 투기의혹을 발뺌하려는 수법은 상상을 초월한

전형적인 그 쪽 동네의 흉내 낼 수 없는 변명 일색이기 때문이다.

거짓말도 정도가 있고 분수가 있어야 사람들이 속아 줄수도 있는법이다.

손혜원의 변명은 한마디로 개가 들어도 웃을일이다.

조카는 매입 사실조차 몰랐다는데도 조카를 위해서 했고

조카가 어렵게 살아서 오히려 조카를 도우려 했다 하고

'게스트하우스'는 장차 지역발전을 위한 했을 뿐 스스로 우상의 차원을 넘어

언론과 여론을 싸잡아 자신의 페이스북에 연신 게거품을 물었다고 한다.

손혜원의 변명이나 진상조사에 나섰다는  민주당의 사정이나 어지간히 짐작이 간다.

여태까지 저질러 온 민주당의 속성을 보면 진상조사가 아니라,

어떤 식으로 위기를모면할 것이냐에 골몰하는 한편

여론을 뒤집어 한국당에 뒤통수를 가격할 전략구상에 더 치중해 있을것이다.

문재인 정권의 내로남불은 마치 브레이크가 파열된 폭주기관차와 같은 형국이다.

나는 지금의 대한민국 대통령 문재인을 보면

한  유명 영화 에니메이션의 한장면을 연상하게 된다.

 인간들에 의해 연못이 심각하게 오염되어 물고기들이 다 죽은 시커먼 연못에

인간이 버린 폐기물을 먹고 자란 끔찍한 괴물이  출현하는 장면을 말이다.

작금의 문재인 정권은  국민도 두렵지 않은 정권이 틀림없고 

끔찍한 문슬람이 창궐하였하으니 그것이 영화속의 끔찍한 괴물이 아니고 무엇인가?

  '내편이 아니면 모조리 적폐다' '내편이 아니면 모조리 제거하라'  

실로 무지막지한 문슬람의 아메바 인민재판은 전직 두 대통령을  감옥에 보냈고

사법농단이란 죄명을 씌워 이제는 전 대법원장까지 잡아넣으려 혈안이 되었다.

정초에 더불어 터진당쪽의 빨간불에도 청와대 역시 만사태평 태연작약이다.

중국발 미세먼지는 날려라 기업총수들 불러들여 대통령은

산책 놀음으로 듣기좋은 풍악에  청와대는 때 아닌 무릉도원이 따로없다.

지인 아들의 재판에 청탁 의혹을 받는 더불어 터진당의 서영교 또한 철면피이다.

낯뜨거운 내용이라 언급도 곤란하지만

이성을 가지고 피해자의 입장에서 서영교의 재판청탁을  바라본다면  

서영교는 성범죄 가해자보다 더 나쁜x이다.

자신이 저지른 일이 어떤 것인지 일말의 양심은 있었는지 모르지만

재판개입 의혹은 사실이 아니다고 발뺌을 하고있는모양이다.

이번 더불어터진당의 두 여자 중 한 X은 자신의 의혹을

조카를  도와주려 한 일 거기서 더 나아가 거창한 지역발전을 위한 일로

의혹을 제기하는 여론을 받아치는 전형적인 전라도식 거짓말로

빠져나가려 하고, 한 X은 전통 민주당식 오리발로 여론을 피해가려하고 있다.

가만히 보니 더 볼 만한 일이 터진다.

여기에 박지원이 빠지면 섭섭한 인간들이 많을 것이다.

박지원이가 손혜원의 '게스트하우스' 의혹에 여론 물타기 총대를 잡은 것 같다.

역대 김대중의 거짓말도 기네스감인데  그 2인자 박지원이도

입에 침도 안 바르고거짓말 달변가라는 것쯤은 그쪽 동네나 민주당 빼고는 다 안다.

"목포 문화제 지정사업은 손혜원 아닌 내가 한것" 하필 시기적절하게

박지원의 입에서 저런 말이 튀어 나오는 그 연유는 어디에 있을까?

조금만 생가하면 그 의도가 나온다.

세상은 유유상종이다. 유유상정이라도 의도가 나쁘면 유유상종은 악의 축이다

 악한 일에도 유유상종은 결국 국가를 말아먹고

5천만 국민을 사지로 몰아넣고 자신 또한 죽음을 면치못한다.

적폐를 즐기면서 적폐를 모르는 무지함은 결국 자신의 모가지를 바쳐야 할

단계이르러 피눈물을 흘려도 이미 때는 늦은법이다.

 

 

 

 

 

 

 

 

 

 

 

2019-01-17 14:03:25
121.182.136.2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4476
3190 [내년총선-신당창당] 엄청난 충격발언 !!HOT 펌글_ - 2019-04-18 572
3189 이해찬 '총선 260석' 발언, 與 내부서도 "신중치 못했다" (1)HOT 총선뉴스_ - 2019-04-18 524
3188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천국에 가기를 바래요!!! (^^) (1)HOT 책<다니엘 임팩트>(크리스천)_ - 2019-04-18 947
3187 책<교과서속 진화론 바로잡기>에서 아미노산을 생성했던 밀러의 실험은 틀렸다.(진화설은 틀렸다.) (17)HOT 무명의 크리스천의 충성_ - 2019-04-18 79812
3186 윤회설에 의문,사람들이 죽고나서 소,돼지,닭등등으로 태어나면 사람들이 잡아 먹는다. 죄를 짓게 되므로 불자들은 육식을 하면 안된다.HOT 크리스천(3일후 주일)_ - 2019-04-18 424
3185 요한 계시록 17장과 18장에 나오는 짐승(적그리스도666) 위에 탄 여자(음녀)는 바티칸(로마 카톨릭)을 의미하는가? (1)HOT 빌립(장로교)_ - 2019-04-18 501
3184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HOT 뉴턴 2세(크리스천 물리학자)_ - 2019-04-18 388
3183 "이것으로 충분하다. 아인슈타인, 나를 용서하십시오."(아인슈타인의 자서전에서......) (1)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9-04-18 540
3182 날씨가 덥네요 ㅎㅎ 더위조심하세요ㅗ (1)HOT 최양락_ - 2019-04-17 965
3181 서울 아파트 값은 계속 지켜봐야 겠군요 (2)HOT 이정민_ - 2019-04-17 7345
3180 안산시, 폭력없는 지역사회의 안전망 구축을 위한 유관기관 간담회 개최HOT 안산YWCA여성과 성사무소_ - 2019-04-17 418
3179 박근혜 대통령-최서원, 뇌물 모의한 <증거> 있냐???HOT 초병_ - 2019-04-16 462
3178 날씨가 이제여름입니다.. (1)HOT 이수환_ - 2019-04-16 593
3177 드디어 봄이 왓네요~ (1)HOT 김소연_ - 2019-04-12 777
3176 날씨가 완전 봄이네요 (1)HOT 이요한나_ - 2019-04-11 744
3175 안녕하세요 (1)HOT 무스_ - 2019-04-11 877
3174 MBC의 거만함은 어디에서 나오는가 ? (1)HOT 시청자_ - 2019-04-07 1748
3173 사랑이란 (2)HOT 하늘소_ - 2019-04-06 2358
3172 고성산불 최초발화지점 동영상의 이상한점 (1)HOT 참나무_ - 2019-04-05 1484
3171 투표한 곳에서 수작업 개표만이 유일무이한 해법 (1)HOT 인터넷펌글_ - 2019-04-05 862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