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조그 수석 파면하라. 법사위 소집하라.
 법사위 소집하라._
 2018-10-24 20:49:16  |   조회: 379
첨부파일 : -
'민정수석' 완장 찬 조국의 SNS [현장메모]


관련이슈 : 현장메모

글씨작게 글씨크게

입력 : 2018-10-24 19:11:59 수정 : 2018-10-24 19:11:59



사회
일반
검찰ㆍ법원
노동ㆍ복지
환경ㆍ날씨
교통ㆍ항공
교육ㆍ학교
사건사고



“법관을 치사한 방법으로 겁박하지 마라.”

24일 서울 서초동 법원 청사는 전날 강민구 서울고법 부장판사가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을 겨냥해 던진 이 말 때문에 하루종일 긴장된 분위기였다. 앞서 조 수석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과거 강 부장판사가 삼성전자 측에 청탁성 문자메시지를 보낸 사실이 있음을 꼬집은 기사 링크를 공유했다.

조 수석은 강 부장판사가 검찰의 사법행정권 남용 의혹 수사에 비판적 입장을 드러낸 것이 영 불만스러웠던 모양이다. 자타가 공인하는 ‘SNS 스타’ 조 수석의 ‘저격’ 한 방에 강 부장판사는 사법부 기득권 지키기에 급급한 ‘적폐’로 내몰렸다.



김범수 사회부 기자
SNS는 소통의 순기능도 있지만 남을 공개적으로 망신주는 무기로 악용되기도 한다. 비방의 메시지를 당사자 아닌 제3자들한테 전달하는 방식을 통해서다. 그 3자가 글 작성자의 열성 지지자라면 효과는 배가 된다. 자신이 좋아하는 이를 ‘팔로어’하는 SNS 특성상 공개망신의 도구로 최적이 아닌가 싶다.

조 수석은 공직에 나서기 전 학자 시절부터 SNS를 애용했다. 서울대 교수라는 권위와 촌철살인의 문장력으로 지지자들을 모아 순식간에 SNS 스타가 됐다. 청와대 수석이 된 지금도 조 수석은 SNS를 끊지 못한다. ‘학자 조국’의 입장에서 글을 올린다고 하지만 그가 날아가는 새도 떨어뜨리는 민정수석이란 점은 삼척동자도 아는 사실이다. 어느 정권이든 실세의 발언은 커다란 무게가 실리는 법인데 하물며 누군가의 실명을 들어 ‘디스’를 한다면 어떨까. 겁박으로 느끼지 않았다면 거짓말일 것이다.

조 수석이 아무리 사법개혁 필요성을 강조하고 싶었다 해도 특정 법관을 비난한 행위는 삼권분립의 헌법정신을 몰각한 것이다. 차라리 ‘민정수석’ 완장을 떼고 강단으로 돌아가 진짜 ‘학자’로서 논쟁을 벌이는 편이 정정당당할 것이다.

김범수 사회부 기자 sway@segye.com
2018-10-24 20:49:16
211.228.250.23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자유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뉴스타운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 (1)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2146
3080 국민염장을 지른 이낙연 총리의 연하장 (2)HOT 땡초_ - 2018-12-25 1105
3079 5.18 명단은 사생활이므로, 공개하면 안된다고? 좋다. 그럼, 공적인 국민세금 받지마! (1)HOT 초병_ - 2018-12-25 1285
3078 태극기여 하나되어 문슬람을 몰아내자! (1)HOT 땡초_ - 2018-12-23 1258
3077 RE 네 당연하죠.HOT 그럼요_ - 2019-01-11 450
3076 지만원 선생님 구명 운동 벌금 모금 합시다 (1)HOT 이민재_ - 2018-12-19 3586
3075 김병준 비대위원장 뭐하자는 거요? (1)HOT 레퀴엠_ - 2018-12-13 2045
3074 탈원전 정책은 60년 장기 정책이라고? 60년후 너의 나이가 몇살이냐?HOT 초병_ - 2018-12-08 884
3073 김정은 2차 방남 (3)HOT 경상도_ - 2018-12-07 3334
3072 80년전 위안부는 아직도 사과해라! 8년전 연평도 포격은 사과할 필요없냐? (1)HOT 초병_ - 2018-11-24 1208
3071 범인 김정숙 기소하고, 공범 문재인 하야하라 (1)HOT cnamsung_ - 2018-11-20 1395
3070 대한민국의 실태HOT 김성주_ - 2018-11-20 654
3069 좌빨들, 입만 벌리면 통일, 통일, 그런데, 2032년 올림픽을 남,북이 공동 신청한다고???HOT 초병_ - 2018-11-19 639
3068 불교인권위원회를 혐오합니다. (1)HOT 땡초_ - 2018-11-16 938
3067 세상에 못믿을 것은 빨갱이다. (1)HOT 땡초_ - 2018-11-15 1134
3066 우주가 계속 팽창한다면 빛의 속도(c)를 넘을 수 있다.(특수상대론과 빅뱅이론,허블 법칙등등은 틀렸음) (1)HOT 크리스천(내일 주일)_ - 2018-11-10 673
3065 행성 퇴출 명왕성 혜성이었나?(명왕성은 행성의 지위를 다시 획득할 수 있다고 내가 생각) (2)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8-11-10 2272
3064 예.수 그.리스도를 믿고 천.국에 가기를 바래요!!! (^^) (2)HOT 책<다니엘 임팩트>(크리스천)_ - 2018-11-10 1415
3063 아.인슈타인의 빛을 뒤쫓는 사고실험과 특수상대론은 틀렸다. 2009년에 발견했음(아.인슈타인은 만년에 특수상대론이 틀렸다고 고백했음)HOT 무명의 크리스천 충성_ - 2018-11-10 514
3062 이휘소에 대해서 잘못 알려졌던 사실이 옳은 점이 있었다.(강주상이 옳은 점이 있음,책<이휘소평전>) 박정희 대통령은 핵무기를 완성하고 사퇴하려고 했다.(이휘소 박사님이 만일 살아 (1)HOT 크리스천의 이름으로_ - 2018-11-10 6529
3061 요한 계시록 17장과 18장에 나오는 짐승(적그리스도666) 위에 탄 여자(음녀)는 바티칸(로마 카톨릭)을 의미하는가? (1)HOT 빌립(장로교)_ - 2018-11-10 717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