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민 밀항선, 에게해에서 침몰 어린이 등 22명 사망
난민 밀항선, 에게해에서 침몰 어린이 등 22명 사망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5.09.16 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에도 그리스 연안 난민선 전복 34명 사망

▲ ⓒ뉴스타운

그리스로 향하던 난민들의 밀항선이 터키 인근 바다인 에게해(Aegean sea)에서 15일(현지시각) 침몰, 어린이, 여성 등을 포함 22명이 사망했다. 사망자 가운데 4명이 어린이이고 11명이 여성으로 아직 국적은 밝혀지지 않았다.

터키의 ‘도안(Dogan)통신’ 등 외신들의 이날 보도에 따르면, 터키 해안 경비대가 구조를 벌였으며 211명이 구조되어 병원으로 후송됐다.

밀항선은 길이 20m의 낡은 나무로 된 관광선으로 230명 이상이 승선했다. 이 난민 밀항선은 남부의 닷차에서 이날 새벽에 출항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13일에도 15명의 어린이를 포함해 34명이 밀항 난민선이 그리스 파마코니시(Farmakonisi)의 그리스 섬 인근에서 전복되어 사망하는 가소가 발생했다.

유럽의 난민 위기는 제 2차 세계대전 이후 최악의 사태에 직면하고 있으며, 유엔 난민기구에 따르면, 올해 들어서만 85만 명의 난민과 이민자들이 유럽 대륙으로 유입됐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