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고(故) 노무현 묘역 첫 참배
박근혜, 고(故) 노무현 묘역 첫 참배
  • 보도국
  • 승인 2012.08.2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양숙 여사 비공개로 예방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가 21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 방문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묘역을 처음으로 참배했다.

박근혜 후보는 이날 오후 노 전 대통령의 묘역을 참배한 뒤 곧바로 사저를 방문 권양숙 여사를 예방했다. 이날 권 여사 예방은 비공개로 이뤄졌다.

이에 앞서 박 후보는 이날 오전 국립현충현에서 이승만, 박정희, 김대중 전 대통령들의 묘역을 참배 하고 난 후 봉하마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참배에 대해 “대한민국의 한 축을 이루고 계신 전직 대통령이기 때문에 참배를 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박근혜 후보는 지난 2009년 5월 노 전 대통령 서거 직후 조문을 위해 봉하마을을 찾아 갔으나, 현지 사정이 조문하기에 적절치 않아 조문을 포기하고 곧바로 귀경한 적이 있다.

이날에도 고 노무현 지지자들과 박근혜측 지지자들 사이에 작은 소동이 일어났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지지자 일부가 대통령묘역 앞에서 “참 나쁜 후보의 선거운동 일환으로 계획된 참배를 단호히 반대한다”는 등의 팻말을 들고 박근혜 후보의 묘역 참배와 봉하마을 방문을 반대하고 나섰으나, 노무현재단 관계자들이 양측 지지자들의 충돌을 방지하기 위해 묘역 안으로 들어오지 못하도록 해 일단락됐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