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24일부터 매장 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영국, 24일부터 매장 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 김영현 기자
  • 승인 2020.07.15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정부는 지난 6월 철도, 버스, 항공기 등 대중교통 이용자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지만 점포 안은 제외됐었다.(사진 :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마스크 착용/일반매장에서. 10일 트위터에서)
영국 정부는 지난 6월 철도, 버스, 항공기 등 대중교통 이용자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지만 점포 안은 제외됐었다.(사진 :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마스크 착용/일반매장에서. 10일 트위터에서)

영국 정부는 14(현지시각)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대를 막기 위해 공공장소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를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맷 핸콕 영국 보건장관은 이날 잉글랜드 지방 매장 내에서 마스크 착용을 24일부터 의무화하겠다고 밝혔다. 위반자에게는 벌금 최대 100파운드(15만 원)를 부과한다고 한다.

영국 정부는 지난 6월 철도, 버스, 항공기 등 대중교통 이용자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지만 점포 안은 제외됐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