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류여해 최고의원, “포항지진..문재인 정부에 하늘이 주는 준엄한 경고, 천심” 뜨거운 반응
자유한국당 류여해 최고의원, “포항지진..문재인 정부에 하늘이 주는 준엄한 경고, 천심” 뜨거운 반응
  • 윤정상 기자
  • 승인 2017.11.17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출처(ytn) ⓒ뉴스타운

자유한국당 류여해 최고위원은 17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 모두 발언에서 포항 지진과 관련해 “문재인 정부에 하늘이 주는 준엄한 경고, 천심이란 지적이 나오고 있다”며 “문재인 정부는 결코 이를 간과해 들어선 안 된다”고 밝혔다.

류 최고위원은 이날 “요즘 자고 일어나면 신문 보기가 너무 불안하다”며 “어제도 오늘도 우리의 동지가 한 명씩 사라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설마가 사람 잡는다고 하더니 보수 궤멸 프로젝트가 시작되고 있는 게 아닌가 하는 우려가 든다”며 “어제 전병헌 청와대 민정수석의 사의가 피비린내 나는 정치 보복의 명분을 만들기 위한 쇼가 아니길 바란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일부 내티즌들은 불만을 표출하기도 했지만 대다수 국민들은 청와대에서 ‘적폐청산 칼’을 휘두르는 임종석과 주사파 세력에 대한 불안과 불만을 "하늘이 주는 준엄한 경고"라고 표현한 류 최고위원에 대해 네이버 검색 1순위로 등극할 정도로 뜨거운 반응들이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