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2019년부터 새 에너지 차량 생산 의무화
중국, 2019년부터 새 에너지 차량 생산 의무화
  • 외신팀
  • 승인 2017.09.2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자동차 시대 개막 신호탄

▲ 세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중국에 의한 이러한 강제조치는 EV시대의 본격 개막을 알리는 신호탄으로 보인다. ⓒ뉴스타운

중국 정부는 28일 오는 2019년부터 자동차 업계가 생산·수입하는 승용차의 일정 비율을 전기자동차(EV) 등 새로운 에너지 차량(NEV=New Energy Vehicles)으로 하도록 의무화 규제를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대상은 엔진차를 연간 3만대 이상 생산·수입하는 업체이다.

세계 최대 자동차 시장인 중국에 의한 이러한 강제조치는 EV시대의 본격 개막을 알리는 신호탄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