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2018 문화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꾼> 사업 추진하기로
남원, 2018 문화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꾼> 사업 추진하기로
  • 심광석 기자
  • 승인 2018.03.06 2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타운

남원시 문화도시사업추진위원회에서는 남원의 시민들을 문화전문인으로 성장시키고, 일상에서 새로운 문화를 접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하는 문화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꾼’사업을 진행한다.

올해로 5년째 접어드는 꾼 사업은 전문 사운드작가와 함께 소리를 배우는 사운드 디자인 워크숍과 신체를 활용해 새로운 리듬을 배우는 소리두드림 프로그램, 퓨전음악인 양성과정, 그리고 남원의 구도심을 컨텐츠로 직접 영상을 찍어보는 프로그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으며 많은 남원시민들이 참여했다.

올해에는 남원문화도시 특성화 분야인 ‘사운드(소리)문화’라는 주제로 하여 남원의 브랜드가치를 만드는 것을 바탕으로 진행된다. 총 5개 내외의 팀을 선발할 예정이며 전국의 사운드 관련된 단체 및 개인, 그리고 시민대상 새로운 문화컨텐츠를 가진 단체나 개인이 대상이다. 접수는 3월 8일(목)부터 3월13일(화)까지 6일간 진행되며 기타 문의사항은 남원시 문화도시사업추진위원회(☏063-635-0014)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

한편 남원 문화도시 조성사업은 올해 5년차를 맞이하여 더욱더 시민과 소통하고 남원의 사운드 브랜드를 확립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기 위한 계획 중에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꾼>사업을 통해 남원시민의 삶속에 문화로서 한걸음 더 다가갈 수 있는 연결고리가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