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중국 ‘알리바바’ 올 1분기 매출액 56% 증가 약 26조원
외신팀  |  taobao_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9  13:22:08
   
▲ 알리바바 매출액의 약 70%를 차지하는 중국의 인터넷 통신판매 사업이 계속 성장을 해왔고, 해외사업과 인터넷에서 데이터를 보관하는 ‘클라우드’ 사업도 크게 신장했다. ⓒ뉴스타운

중국의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인 ‘알리바바’ 그룹은 18일 발표한 2017년도 3월기 결산은 매출액이 전 분기 대비 56%늘어난 1천 582억 위안(약 25조 8천 862억 원)으로 크게 증가했다. 영업이익도 65% 늘어난 480억 위안(약 7조 8천 542억 원)에 이르렀다.

매출액의 약 70%를 차지하는 중국의 인터넷 통신판매 사업이 계속 성장을 해왔고, 해외사업과 인터넷에서 데이터를 보관하는 ‘클라우드’ 사업도 크게 신장했다.

중국 내 인터넷 홈페이지에 자주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은 4억 5천 400만 명이며, 매출액은 43%나 증가한 1,141억 위안(약 18조 6천 701억 원)이었으며, 해외 인터넷 쇼핑몰의 매출도 3.3배 늘어난 73억 위안(약 1조 1천 944억 원)으로 늘어났다.

또 ‘클라우드’ 사업의 매출액은 2.2배 증가한 66억 위안(약 1조 799억 원)이었고, 인터넷에서의 영상 배포,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상업은 3.7배 늘어난 147억 위안(약 2조 4천 53억 원)이나 됐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외신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