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개막식-개회식 시청자 관심 매우 낮았다
도쿄올림픽 개막식-개회식 시청자 관심 매우 낮았다
  • 고득용 기자
  • 승인 2021.07.24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쿄올림픽. 도쿄 국립경기장 성화가 타오르고 있다. 마지막 성화 주자는 '오사카 나오미' (사진 : 유튜브 캡처)
도쿄올림픽. 도쿄 국립경기장 성화가 타오르고 있다. 마지막 성화 주자는 '오사카 나오미' (사진 : 유튜브 캡처)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개회식’이 7월23일 19시30분경부터 KBS, MBC, SBS 지상파 3사를 통해 동시 생중계 방송되었지만 ‘도쿄올림픽’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이 매우 낮아 서울- 도쿄와 시간대가 비슷한 지난 ‘2008 베이징올림픽’ 당시 개막식-개회식 시청률 보다 크게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시청률조사회사 TNMS에 따르면 이날 ‘도쿄올림픽 개막식-개회식’ 시청률은 황금시간대인 금요일 저녁시간대에 방송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지상파 3사 전국가구 시청률 합이 16.5% (KBS1 8.2%, SBS 4.6%, MBC 3.7%)를 기록했다. 이는 ‘2008 베이징올림픽’ 당시 개막식 시청률 36.7% (KBS1 17.4%, MBC 12.4%, SBS 6.9%) 보다 20.2%p 낮은 수치일 뿐만 아니라 직전 ‘2016 리우 올림픽’ 개막식 시청률 20.8% (KBS1 11.5%, MBC 5.2%, SBS 4.1%) 보다 4.3%p 낮은 수치이다.

2000년 이후 역대 올림픽 개막식 시청률 중에서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 시청률 보다 낮았던 올림픽은 새벽 2시부터 6시까지 방송되어 시청이 상대적으로 불편했던 ‘2004 아테네 올림픽’ 개막식 뿐이었고 다른 모든 올림픽 개막식은 이날 도쿄올림픽 개막식 시청률 보다 모두 높았다.

2000년 이후 역대 올림픽 개막식 생중계 방송시간과 지상파3사 시청률 합은 아래와 같다. (TNMS 전국가구 기준) ‘2000 시드니올림픽’ (9월15일 금요일 16시20분~21시20분 30.6%), ‘2004 아테네 올림픽’ (8월14일 토요일 02시~06시, 7.3%), 2008 베이징 올림픽 (8월8일 금요일 20시40분~25시 10분, 36.7%), 2012 런던올림픽 (7월28일 토요일 04시~08시50, 17.1%), 2016 리우 올림픽 (8월6일 토요일 07시40분~12시, 20.8%)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