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서울마포구, 청소년 지도자간 교류협력 자리 마련
고창군-서울마포구, 청소년 지도자간 교류협력 자리 마련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06.06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마포구 청소년지도자 3~4일 고창군 찾아, 지역 청소년지도자들과 교류
- 양 지역 청소년지도자 교류 계기로 향후 수학여행단 및 대규모 청소년캠프 유치 기대

고창군과 서울시 마포구의 청소년지도자들이 고창에서 만나 친선우호를 다진 가운데 향후 대규모 청소년 행사 유치에 청신호가 기대되고 있다.

4일 고창군에 따르면 3~4일 서울마포구와 고창군간 교류협력 사업의 일환으로 양 지역 청소년지도자 우호 다지기 행사가 고창 일원에서 열렸다.

서울 마포구 소속 마포도화망원 3곳의 청소년 문화의집 지도자 20여명과 고창군의 수련관, 흥덕성내 문화의 집, 고창청소년문화센터 등 총 40여명의 청소년기관 지도자들이 함께 했다.

이들은 고창청소년문화센터와 고창청소년수련관을 방문, 시설 견학과 청소년 기관 간 정보를 공유했다. 또 고창읍성, 고인돌박물관, 선운사 등을 탐방하며 고창의 아름다운 경관을 즐기며 우호를 다졌다.

올 하반기에는 고창군 지도자들이 마포를 방문해 양 지역 지도자간 교류사업을 계속 이어나갈 계획이다.

고창군 관계자는 청소년지도자 뿐만 아니라 향후 서울지역 수학여행단과 대규모 청소년캠프 유치로 교류가 확대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