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는 삼식이인가? 영식전하인가?
그대는 삼식이인가? 영식전하인가?
  • 배이제 논설위원
  • 승인 2019.03.10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식 군, 일식 씨 소리도 듣지말자
나는 마누라 손바닥에서 논다

 

"당신 '영식사마'라는 말 들어나 봤어?"

마눌이 아침 밥상머리서 뜬금없이 던진다.

"그기 뭔데"

"피이.. 모르는 구나. 세 끼를 외식하고 들어오는 남편.."

"그래서?"

"그러더라는 거지 머.."

백수가 된지 오래다. 삼시세끼를 방콕하며 해결한다.

한 끼는 꼭 나만의 라면 레시피(조리법)로.

부아가 치민다. 한창 잘나가던 골프채 메던 시절 생각하면.

"아이구 지겨워 하구 한날 외식이야.

그래 오늘은 언년하고 즐기다 왔쑤.

다음 뻔엔 머리꺼덩 확 뜯어 버릴껴"

이랬던 마눌이가 사람이 변했다한들 넘넘 변했다.

내일부터 칼국수건 김밥이건 햄버거가 됐건

한 끼는 사먹기로 했다. '삼식이' 소리가 더러워서.

사전을 찾아 보니

삼식(三食)이는

'백수로서 집에서 칩거하며 아내에게

아침점심저녁 세 끼를 차려달라는 남펀을

비꼬아 이르는 말'이고

이식이, 일식이는 한 끼 씩 줄이는 남편이라고 적혀있다.

'영식사마'는 마눌에게 가장 환영받는 남편을 말함이고

'사마'는 왕이나 전하(殿下)란 뜻이란다.

어이구 내 신세야~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