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조평통, 한국 사드 배치 ‘천인공노할 만행’
북한 조평통, 한국 사드 배치 ‘천인공노할 만행’
  • 외신팀
  • 승인 2016.07.15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평통 성명은 박근혜 정권이 미국과 협력해 북한에 대한 압박을 강화할수록 “우리의 자위적 핵무장력은 질량적으로 더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뉴스타운

북한의 대남 창구기관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은 14일 미군의 사드(THAAD=Terminal High Altitude Area Defense,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의 한국 내 배치 결정에 대해 “천인공노할 만행”이라고 강하게 비난하는 등 박근혜 정권을 맹비난하는 성명을 발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이날 보도했다.

조평통이 내놓은 성명은 박근혜 정권이 사드 배치에 동의한 것은 “미군이 남조선(한국)에 영원히 틀고 앉을 또 하나의 구실을 제공해 주었다”고 주장하고, 중국과 러시아를 염두에 둔 듯 “미국의 노골적인 군사적 위협에 직면하게 된 주변 나라들 반발 또한 거세지고 있다”고 전했다.

나아가 성명은 박근혜 정권이 미국과 협력해 북한에 대한 압박을 강화할수록 “우리의 자위적 핵무장력은 질량적으로 더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