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를 위한 애국운동이었나?
누구를 위한 애국운동이었나?
  • 이상돈 교수
  • 승인 2008.02.25 17:30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스팔트 우파’는 요즘 ‘토사구팽’ 당한 기분

 
   
  ▲ 이명박 대통령, 이회창 총재  
 

한나라당 공천심사에서 지난날 우파 운동을 했던 인사들이 줄줄이 탈락하는 사태가 발생하고 있는 모양이다. 그나마 한나라당의 사정은 나은 편이다.

자유선진당은 충청당이 되어 버린 형상이니, 우파 운동을 했던 사람들이 설 땅이 아예 없다.

10년 좌파 정부 끝에 등장한 이명박 정부는 출범도 하기 전에 헤매고 있다. 각료의 자질 문제가 심각하기 때문이다. 이런 사태는 예고된 것이다.

나는 지난 여름 ‘도덕적 지도자만이 좌파와 싸울 수 있다’고 주장한 바 있다. “도덕이란 덕목은 정치인에게는 필요 없다”는 식의 궤변이 성행하더니 오늘날 이런 사태가 발생한 것이다. 부패는 좌파가 등장하게 되는 최적의 환경인 것이다.

또 한가지 새겨야 할 점은 보수운동은 진보운동과 성격이 조금 다르다는 점이다. 진보 좌파 운동은 운동하는 사람들이나 그로 인해 수혜를 입는 사람들 사이엔 그래도 동질성이 있다. 그래서 진보 좌파 운동세력이 정권을 장악하면 바로 그 세력이 권부(權府)에 들어가게 된다.

하지만 보수 운동은 경우가 다르다. 보수운동을 하는 세력과 그로 인해 혜택을 입는 세력이 다르다는 말이다. 좌파 정권 10년 동안 보수단체들이 벌인 애국 운동의 최대 수혜자는 강남 등 버블 세븐에 살고 있는 부유층일 것이다.

대체로 이야기 해서 그들은 보수단체에 단돈 만원 낸 적도 없고 시위 한번 참여해 본 적이 없다. 버블 세븐에 사는 사람들은 수업료를 내지 않고 무임승차한 셈이다. 그래서 ‘아스팔트 우파’는 요즘 ‘토사구팽’ 당한 기분을 느끼는 것이다.

이명박 씨는 이념적으로 중립적인 사람이다. 역사나 이념에 대한 공부가 되어 있지 않은 사람들이 새 정부의 핵심 세력이 되다보니 “재주는 곰이 넘고, 돈은 중국X이 버는” 상황이 발생했다.

하지만 부동산 투기와 표절 의혹이 있는 사람들이 장관이 되는 부패한 정권은 또다시 좌파 정권을 불러 올 수 있다. 게다가 한번 속은 우파 운동권은 다시는 ‘토사구팽’ 당하지 않으려 할 것이다.

날로 기세가 등등해 지는 민주당과 손학규 씨를 보니 언제 대선을 치렀나 싶다. 우리나라에 제대로 된 보수 정권이 들어서기 위해선 아직도 먼길을 가야 할 것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무명초 2008-02-25 21:16:23
얌체짓 하기는 기업들도 마찬가지구요.
다수 국민의 수준이나 지도자들 수준이 어쩌면 그리도 같은지,
어쩔 수 없나봐요.
봉하마을 축제를 봐도 그렇죠.

촌놈 2008-02-26 08:20:41
1. 공중파 방송이나 종이 신문들은 아부일색으로 도배를 하는 마당에이상돈 교수의 정론에 공감을 한다.
2. 국민들의 의식이 문제이다."가만이 있으면 중간은 간다"는 말이 시정에 회자하고 있으니 방관자가 많아졌다는 것이다.
3. 우리 사회는 평가의 잣대가 두개이다. 청문회를 보면 삼척동자도 알 수 있으니 국민들의 생각은 "도덕은 무슨 말라빠진 도덕"이란 의식이 만연될 수 밖에.
4. 한국사회는 바른길은 없다. 거짓을 하던 말던 수단과 바법을 가리지 않고 돈을 벌면 무엇이든지 할 수 있으니 자기가 가는 길이 바른 길이다.
5. 한국은 세계에서 제일가는 인권국가이다. 출세에 전과사실은 무용지물이니 말이다.
6. 한국보다 좋은 나라는 없다. 참말과 거짓말이 없는 사회이다. 뒤집으면 되니까?

보시오 교수님 2008-02-27 03:45:22
한나라당이 좀 낫다고, 자유선진당에 아스팔트 우파들의 분포가 어떻게 됩니까. 수많은 아스팔트들이 한나라당에 갔다는 것을 염두에 두시지요// 그리고 좀더 자유~당을 지켜봅시다. 한나라당이 좀 낫다구요. 이러시면 안되죠. 전 부패당이 된 한나라당을 개인적인 감정이입이 있기는 하겠으나, 비교우위에서 옹호하는 것 자체를 허용할 수 없습니다.

박경구 2008-02-29 20:49:45
이나라의 모든 국민들이 이제야 잃어버린 10년(사실은 영삼이 때부터
즉 15년이 맞지 않을지?)간 정부 및 사회 곳곳에 뿌리를 내린
좌파를 이명박 정부가몰아 낼것 이라고 생각 들을 합니다.
정말 그렇게 할까요 정말 그렇게 한다면 우리 국민들이 쌍수를
들어 평양 시민들처럼(대중이 갔을때)열열히 환영 합니다.

정말 지긋지긋한 좌파들을 싹 몰아 내주면 얼마나 좋을까!

그러나 기우 인지는 몰르겠지만 200억 준비 해 놨다
평양시 를 리모델링을 해주겠다 . 이런 말을 한 것에 대하여
우리 국민들은 어떻게 해석을 해야 될것 인가?

기본 적으로 친북 사상이 마음속에 있는것은 아닐지?
생각하면 ....

좌파들만 몰아 내 준다면 우익 이라고 믿습니다.
그게 아니면 도로아미 타불...

이념 에서는 중도란 있을수 없다 좌면 좌고 우면 우 이지 무슨
개똥 같은 나는 중도 우네 좌네 하는 말라 빠진 소리를 하는가?
이념 에서는 절대 중도란 있을수가 없다!

과거사 2008-03-02 09:51:50
잃어버린 15년은 민주화를 갈망하던 국민을 기만한 15년이었다. 무이념의 실용주의 5년이 어떻게 될지 그누구도 모른다. 단 비관적일 것이라는 감이 몰려온다. 이 대통령의 과료인선은 국민은 비참하게 만들었다. 4.9 총선에 선진자유당에 기대를 걸었으나 물건너갔다. 전진자유당은 지금이라도 반듯한 나라를 만들려면 일대 혁신으로 국민의 기대에 부응해야 한다. 선진자유당이 개혁하지 않으면 4.9총선에 기권율은 불을 본듯 높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