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수도권내륙선 철도구축사업’ 정책토론회 성공리 완료
안성시, ‘수도권내륙선 철도구축사업’ 정책토론회 성공리 완료
  • 송은경 기자
  • 승인 2020.10.30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민의 염원인 철도구축사업이 꼭 이루어질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할 계획"
김보라 안성시장 /안성시

안성시를 비롯하여 경기도-충청북도 4개 시·군(안성시, 화성시, 청주시, 진천군)이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통해 공동으로 추진하는 ‘수도권내륙선 철도구축사업’ 정책토론회가 29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개최됐다.

수도권 내륙선은 화성시 동탄역을 시작으로 안성시, 진천군을 거쳐 청주국제공항을 잇는 연장 78.8km의 사업비 약 2조 5000억 원이 소요되는 철도 사업으로, 수도권 지역과 중부 내륙간의 교통접근성 개선 및 타 지역과의 교류기회 확대 등이 기대돼 시민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 토론회는 ‘수도권내륙선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을 위한 필요성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로 국회의원 송옥주, 이원욱, 권칠승, 이규민, 임호선, 정정순, 이장섭, 도종환, 변재일 의원이 공동으로 주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국토교통위원회 국회의원들과 김보라 안성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한범덕 청주시장, 송기섭 진천군수를 비롯해 각 지방자치단체의회 의장 등 참석해 ‘수도권내륙선 철도구축사업’에 힘을 보탰다.

토론회는 한국교통연구원 문진수 본부장의 주제 발표 후 각 시·군의 수도권내륙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위한 토론 및 간담 형식으로 진행되었으며, 토론회를 통해 수도권 내륙선이 수도권과 중부내륙을 잇는 가장 효율적이고 실현 가능한 노선이라는 점을 이끌어 내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이번 토론회를 성공적으로 마쳐 수도권 내륙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에 한 발 더 나아갔다”며 “앞으로도 19만 안성시민의 염원인 철도구축사업이 꼭 이루어질 수 있도록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