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민당 간사장, 일률적으로 약 113만 원 현금지급 요청키로
자민당 간사장, 일률적으로 약 113만 원 현금지급 요청키로
  • 외신팀
  • 승인 2020.04.14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자민당의 니카이 도시히로 (二階俊博) 간사장. (사진 : 유튜브)
일본 자민당의 니카이 도시히로 (二階俊博) 간사장. (사진 : 유튜브)

일본 자민당의 니카이 도시히로 (二階俊博, Nikai Toshihiro) 간사장은 14일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대의 영향으로 추가의 경제 대책으로서 2020년도 제 2차 보정예산(補正予算, 한국의 추경)의 편성을 염두에 두고, 국민들에게 현금을 일률적으로 지급하자고 정부에 요청할 생각을 나타냈다고 복수의 일본내 언론 보도를 인용 아사히 신문이 14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소득 상한선을 마련한 다음, 일률적으로 국민 개인에게 10만 엔(113만 원)의 현금를 지급하도록 정부에 요구한다고 한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