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 동계 전지훈련 메카 열기 후끈
남원 동계 전지훈련 메카 열기 후끈
  • 박현석 기자
  • 승인 2020.01.06 2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에서 모인 유소년 축구, 복싱, 테니스 선수들이 전지훈련을 위해 남원을 대거 찾고 있다. 남원시는 지난 4일부터 15일까지 12일 동안 유소년 축구 U-12, U-11, U-10 27클럽 68개팀 1,300여명의 선수 및 지도자들이 남원 스토브리그에 참가, 실전 경험 및 전지훈련을 통해 기량을 담금질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유소년 축구팀이 해마다 동계훈련을 위해 남원을 찾는 것은 수원 삼성, 울산 현대, 아산 무궁화 등 프로팀 산하 우수팀이 남원에서 전지훈련을 함께하고 있어 다른 어느 곳보다 수준 높은 동계훈련과 연습경기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복싱 선수들도 남원시에서 기량향상을 위해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국가대표 36명 외 국군체육부대, 대전대학교, 전국체고 등 12팀 146명이 참석, 우수 실업 및 학생 팀과 합동 훈련을 통한 선수기량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테니스 선수들도 남원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남원은 이덕희, 김춘호 선수를 배출한 테니스 고장으로 춘향골 다목적구장과 실외코트에서 지난 2일부터 23일까지 22일 동안 전국 우수 10개교 100명의 선수들이 전지훈련을 실시, 실력향상에 매진하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종목의 선수들이 동계훈련을 위해 남원을 찾는 것은 지리산 중심도시 남원의 천혜의 자연환경과 체육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기 때문이다.남원시는 또, 훈련 기간 동안 선수단 및 학부모들의 추위를 막을 수 있는 몽골텐트와 난로를 설치하고 체육시설 및 각종 편의시설을 제공하는 등 선수단이 최상의 컨디션에서 최대의 전지훈련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한, 더욱 많은 선수단의 전지훈련 유치를 위해 축구장, 실내 배드민턴장, 게이트볼장 등을 건립할 예정이다. 이들 시설이 완공되면 남원이 호남권 전지훈련 1번지로서의 명성을 더욱 드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이번 전지훈련으로 숙박시설 및 음식점 이용, 특산품 쇼핑 등 10억 원 이상의 지역경제 유발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남원시는 더욱 많은 전지훈련 팀 유치와 각종 국제·전국 대회 개최 등의 스포츠 마케팅을 적극 실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지리산권 스포츠 중심도시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굳혀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남원시는 오는 2020년 5월 15일부터 5월 17일까지 3일간 남원시 일원에서 개최될 제57회 전라북도민체육대회를 앞두고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