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하나마이크론, 세계 최고 성능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 모듈 개발‘비욘드아이즈’ 손잡고 차별화 광학구조 적용한 지문인식 모듈 개발 성공
윤민아 기자  |  newskorea@newstown.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0.05  10:23:51
   
▲ 하나마이크론과 비욘드아이즈가 공동개발한 광학식 지문인식센서 모듈 ⓒ뉴스타운

반도체 패키징 및 테스트 전문기업 하나마이크론(대표이사 한호창)은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 모듈 개발에 성공했다고 5일 밝혔다.

하나마이크론이 선보인 제품은 차별화된 광학구조를 적용한 지문인식 모듈이다. 타 경쟁사 제품의 문제점인 Dry-finger(건조한 손의 지문 인식 어려움), Sunlight(태양광이 강한 곳에서 지문 인식 어려움), 2D Fake(2D 지문 위조) 이슈를 완벽하게 해결하고, 모듈 자체 두께가 매우 얇아 세계 최고 성능을 이뤄냈다고 평가받는다. 스타트업 광학센서 칩 기업인 ‘비욘드아이즈(대표이사 남동욱)’와 손잡고 작년 하반기부터 개발해왔다.

이번 모듈 개발은 하나마이크론이 주력해온 신사업 R&D의 성과다. 하나마이크론은 국내외 주요 지문인식센서 칩 업체와 함께 △광학방식 △초음파방식 두 가지로 디스플레이 일체형(언더디스플레이) 지문인식 모듈 공정을 개발해왔다. 초음파방식 역시 올해 하반기 개발 및 양산 검증을 마치는 것이 목표로, 프로젝트가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내년부터 매출이 발생할 전망이다.

특히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센서 시장의 성장세가 두드러져 수혜가 기대된다. 실제로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 기술은 지난해 처음 스마트폰에 적용된 후 프리미엄 스마트폰 트렌드로 각광받고 있다. 시장조사 전문기관 SA(Strategy Analytics) 등은 전세계 스마트폰의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센서 탑재율이 2021년 30%까지 지속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하나마이크론에서 개발한 제품은 국내 및 중화권 스마트폰 시장을 겨냥하고 있다. 최근 글로벌 디스플레이 및 스마트폰 제조사와 개발 일정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업 관계자는 “매년 모바일 메모리 및 지문인식센서 패키징 매출이 증가하는 가운데,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 모듈 사업은 기존 사업에 이어 기업 성장을 견인할 핵심 사업이 될 전망”이라며 “지문인식센서가 언더디스플레이에 적용되면 시장이 가파르게 확대될 수 있는 기폭제가 될 것으로 판단해 양산 준비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윤민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