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하동에서 슬로시티 현안 및 활성화 논의
경남 하동에서 슬로시티 현안 및 활성화 논의
  • 정종원 기자
  • 승인 2017.10.12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슬로시티 시장군수협의회 주관 전국 13개 시·군 참여

▲ ⓒ뉴스타운

경남 하동군은 화개면 켄싱턴리조트 하동점에서 10월 11~12일 1박 2일 일정으로 ‘전국 13개 슬로시티 시·군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국슬로시티 시장·군수협의회가 주관한 이번 워크숍에는 13개 시·군 슬로시티 담당 공무원과 주민협의회 사무국장, 한국슬로시티본부 관계자 등 40여명이 참석해 한국 슬로시티 현안 과제 및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워크숍은 첫날 손대현 한국슬로시티본부 이사장과 장희정 사무총장의 강의가 열렸으며, 다음 날은 서산대사길 걷기와 하동야생차박물관 다례체험 등 슬로시티 하동을 견학하는 시간을 가졌다.

윤상기 군수는 “이번 워크숍에서 회원 시·군간 활발한 정보공유를 바탕으로 슬로시티가 더욱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세계 최고의 슬로시티가 될 수 있도록 주민협의회와 시·군 담당 공무원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국내 슬로시티는 완도군 청산면, 담양군 창평면, 신안군 증도면, 하동군 악양면, 예산군 대응·응봉면, 남양주시 조안면, 전주시 한옥마을, 상주시 함창·이안·공검면, 청송군 부동·파천면, 영월군 김삿갓면, 제천시 수산·박달재, 태안군, 영양군 13개 시·군이 등록돼 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