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승환 17세이브…현지 해설진 극찬 "왜 돌부처라고 하는지 알겠다"
오승환 17세이브…현지 해설진 극찬 "왜 돌부처라고 하는지 알겠다"
  • 홍보라 기자
  • 승인 2016.09.10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승환 17세이브, 돌부처

▲ 오승환 17세이브, 돌부처 (사진: 엠스플뉴스) ⓒ뉴스타운

메이저리그에서 활약 중인 오승환(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17세이브를 기록했다.

오승환은 10일(한국 시각)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경기에서 17세이브를 거뒀다.

이날 오승환은 4-3으로 앞선 9회초 등판해 1이닝 1볼넷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시즌 17세이브를 올렸다.

이 같은 활약에 대해 현지 해설진은 "오승환이 투구하는 모습을 보면 볼수록 '돌부처'라는 별명이 피부로 와 닿는다. 투구할 때 표정을 보면 돌로 만든 굳건한 불상을 보는 것 같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감정을 전혀 드러내지 않고, 묵묵하게 타자들을 상대하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또 타자들을 끊임없이 더그아웃으로 보내는 모습을 보면 '끝판왕'이라는 별명이 절로 떠오른다"고 덧붙였다.

또한 첫 아웃을 잡아내는 과정에서 변화구를 극찬하며 "공이 휘어지는 각도를 보면 정말 치기 어려울 듯하다"고 평가했다.

한편 이날 경기는 세인트루이스가 4-3으로 승리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