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새누리당 "자진 사퇴까지 세월호 국조 중단"
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새누리당 "자진 사퇴까지 세월호 국조 중단"
  • 김진수 기자
  • 승인 2014.07.02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 '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사진: YTN)
새누리당이 김광진 의원의 세월호 국정조사 특위 위원직 사퇴를 강력히 요구하고 나섰다.

새누리당 세월호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위원들은 2일 "김광진 새정치민주연합 의원이 녹취록을 왜곡, 날조해 박근혜 대통령을 폄하했다."라며 김광진 의원이 사퇴할 때까지 기관보고를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김광진 의원은 "청와대가 해경에게 방송 화면과 다른 현장 동영상 확보를 요구해 초기 구조활동을 방해했다."라며 "VIP(대통령)가 그걸 계속 좋아하고 그게 제일 중요하니까 그거부터 하라고 지시했다."라고 말해 반발을 샀다.

새누리당 조원진 의원은 "대통령이 영상을 좋아한다는 말이 녹취록 어디에 나와있느냐."라며 "전혀 없는 사실을 있는 것처럼 말했다. 사과를 하기 전에는 진행할 수 없다."라고 항의했다.

한편 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지금 뭐 하는 짓들?" "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자꾸 왜 이래?" "김광진 녹취록 왜곡 발언, 세월호 유가족들 앞에서 부끄럽지도 않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