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북한인권 조사위원회(COI) 방한
유엔 북한인권 조사위원회(COI) 방한
  • 고성민 기자
  • 승인 2013.08.14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부터 27일간 방한할 예정

외교부는 유엔 인권이사회 북한인권 조사위원회가 북한인권 상황에 대한 자료와 정보 수집 등을 위해 18일부터 27일간 방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북한인권 조사위원회는 2013년 3월 제22차 유엔 인권이사회 결의로 설치되었으며 커비 위원장 외에 마르주끼 다루스만(Marzuki Darusman)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과 소냐 비세르코(Sonja Biserko) 세르비아 인권활동가가 위원으로 참여한다.

조사위원회는 이번 방한 결과 등을 토대로 2013년 9월 제24차 인권이사회 및 2013년 10월경 제68차 유엔총회에 중간 활동 보고 후 2014년 3월 제25차 인권이사회에 보고서 제출 예정이다.

북한인권 조사위원회는 19일 국무총리를 예방한 뒤 외교부 장관을 면담할 예정이며 또한 통일부, 국가인권위원회, 시민단체 관계자를 면담하고 아울러 탈북민 및 납북피해자 가족, 북한인권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공청회 등 일정을 가질 예정이다.

정부는 동 조사위원회 설치를 위한 인권이사회 결의에 공동제안국으로 참여한 바 있으며 이번 조사위원회의 방한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