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반국가 이적단체 강제해산법 제정촉구
시민단체 반국가 이적단체 강제해산법 제정촉구
  • 김경학 기자
  • 승인 2013.05.27 0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국가 이적단체 척결국민운동본부 발기

 
국가의 안정.번영.정의사회에 대한 국민의 요구는 강렬해지고 있는데 사회는 이념의 갈등으로 혼란에 직면하고있으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협하는 종북좌파의 척결이 시대의 인식임을 자각하고 자유와 정의를 실현하기위해 대한민국을 사랑하는 국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반국가 이적단체 척결국민운동본부를 결성하고 평화통일의 기틀을 이루는데 역할을 다하고자 한다며 25일 발기대회를 갖게 된 취지를 밝혔다. 

본 발기대회를 추진 하고있는 국민의례감시단 서강석대표는 국회내부에도 종북세력이 깊숙이 파고들고 있으며 대한민국 자유민주주의를 부정하고 사회주의 체제를 옹호하는 세력이 노골화 되고있어 이들을 방치하고는 평화통일도 이룰수 없을것이라며 반국가 이적단체 강제해산법이 제정되도록 국민이 나서야 될때라고 강조했다. 

단체의 대표를 맡게된 전 동덕여대 대학원장 공석영 박사는 우리의 현실은 이념갈등으로 사회혼란이 가중되고 있으며 우리나라의 헌법적 가치를 부정하는 친북좌파들을 규탄하는 결의가 필요성을 실감하고 있으며 국법질서 저해행위 반국가행위.북한체제 동조등의 행동에 대해 강력한 통제가 필요한시기에 도래해 왔기에 시민들이 나서게 되었다고 했다. 

또한 국회는 반국가 이적단체 강제해산법 제정은 시대인식 이기에 사회분열과 체제부정 종북행위에 대하여 강제해산 할 수 있는 입법조치를 촉구하며 반국가 이적단체 척결운동본부는 관련법이 제정 될때까지 1천만 서명운동과 지속적으로 켐페인을 전개할 것 이라고 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