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하원의원, 최초로 동성결혼식 올려
미 하원의원, 최초로 동성결혼식 올려
  • 외신팀
  • 승인 2012.07.09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니 프랭크 미국 민주당 하원의원이 7일(현지시각) 연방의원으로서는 처음으로 동성 결혼식을 올려 화제다.

72살의 프랭크 의원은 지난 2007년부터 교제해 온 ‘제임스 레디’와 매사추세츠 주의 뉴턴에서 결혼식을 올렸다고 미국 언론들이 보도했다.

바니 프랭크 의원은 이번 임기를 마지막으로 약 30년간의 정계 활동을 마무리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지난 1981년부터 하원의원으로 활동한 프랭크 의원은 한때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 위원장으로도 활동하며 금융규제개혁법의 입법을 주도했었다.한편, 매사추세츠 주는 지난 2004년 미국에서 처음으로 동성 결혼을 허용한 바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